토요일, 05월 30, 2020
    Today : 8546  Yesterday : 10502  Total : 765743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인스타그램이 댓글 일괄 삭제와 원치않는 상대의 댓글 금지 등 온라인 괴롭힘(사이버불링)을 방지하기 위한 기능을 추가로 도입했다고 18일 밝혔다.

인스타그램은 피드에 올린 사진이나 동영상에 부정적인 댓글이 갑자기 많이 게시되는 경우 이를 관리하기 어렵다는 점을 고려해, 최대 25개의 댓글을 일괄 삭제 가능하도록 조치했다.

 

2.jpg

 

또 자신을 게시글에 태그 하거나 댓글 및 캡션에서 언급할 수 있는 계정을 제한하는 기능도 추가했다. 원치 않는 상대방이 자신의 계정을 태그 하거나 아이디를 '@언급'하며 괴롭히는 상황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함이라고 회사 측은 밝혔다. 이용자는 태그 및 언급 허용 범위를 ▲모든 사람 ▲내가 팔로우하는 사람 ▲허용 안 함 등 세 가지 옵션 중 선택할 수 있다.

인스타그램은 향후에는 댓글창 상단에 원하는 댓글 몇 개를 고정하여 계정의 분위기를 원하는 대로 조성할 수 있는 '댓글 고정' 기능을 시범 운영할 예정이다.

 

<박현종 인턴기자>


Today : 8546 Yesterday : 10502 Total : 7657436


  1. 구글 CEO, 직원 60% 연말까지 일주일 1번 출근

    구글의 순다르 피차이 최고경영자(CEO)가 올해 연말까지 직원의 약 60%가 일주일에 한 번꼴로 사무실에 나오게 될 것이라고 CNBC가 19일 보도했다. 이는 연말까지...
    file
    Read More
  2. 우버, 3천명 또 추가 감원..한달간 인력 25% 규모

    차량 공유업체 우버 테크놀러지스가 18일 3000명 추가 감원 계획을 발표했다. 전체 직원의 14% 규모다. 45개 사무소도 폐쇄하고 비핵심 사업부문은 매각하기로 했...
    file
    Read More
  3. 인스타그램, 괴롭힘 방지 위한 댓글 관리 기능 추가

    인스타그램이 댓글 일괄 삭제와 원치않는 상대의 댓글 금지 등 온라인 괴롭힘(사이버불링)을 방지하기 위한 기능을 추가로 도입했다고 18일 밝혔다. 인스타그램은...
    file
    Read More
  4. 알리안츠 수석 경제고문 “미, W자형 성장 가능성 높아”

    미국 경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팬데믹(대유행)으로 인한 타격에서 벗어나 V자형 성장을 보이며 회복될지는 불확실하다고 ...
    file
    Read More
  5. 118년 역사 'JC페니', 파산보호신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사태에 소비가 크게 위축되면서 100년 이상 역사를 가진 미국의 유통기업인 JC페니가 파산보호신청을 냈...
    file
    Read More
  6. 머스크, 라스베거스 컨벤션센터 초고속터널 굴착 완료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의 터널 굴착기업 보링컴퍼니가 라스베거스 컨벤션센터 지하를 관통하는 초고속 터널 굴착 공사를 완료했다. 경제전문 매체 ...
    file
    Read More
  7. 미 경제 '역대급 충격파'…소비도 생산도 '최악 감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쇼크에 지난달 미국 경제에 역대급 충격이 몰아쳤다. 미 상무부는 4월 소매판매가 전월 대비 16.4% 줄...
    file
    Read More
  8. “미국 내 코로나 2차 확산시 '마이너스 금리' 검토할 ...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이 '2차 감염' 사태로 번질 경우 중앙은행(Fed)이 마이너스 금리를 검토할 수 있을 것...
    file
    Read More
  9. 미, 신규 실업수당 청구 298만1천건..3650만명 직장 잃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사태로 인한 전국 '실업 쓰나미'가 8주 연속 이어졌다. 연방 노동부는 지난주(5월3~9일) 신규 ...
    file
    Read More
  10. 골드만삭스, 올해 미 실업률 최대 25% 전망

    투자은행(IB) 골드만삭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여파로 미 실업률이 연내 최고 25%까지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고 블룸버그 ...
    file
    Read More
  11. 테슬라 파워, 알라메다카운티 누르고 공장 재가동서 승리

    공장 재가동을 놓고 캘리포니아주 내의 알라메다 카운티 정부와 소송전을 불사했던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한판승을 거뒀다. 13일 NBC 등에 따르면 테슬라와 캘리...
    file
    Read More
  12. 미 소비자물가지수 전달보다 0.8% ↓, 디플레이션 우려

    미 노동부는 지난 달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달보다 0.8% 떨어졌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마이너스 0.4%를 기록했던 3월보다 물가 하락세가 더 가팔라진 것으로,...
    file
    Read More
  13. 트위터, 코로나 이후에도 원하면 무기한 재택근무

    소셜미디어 트위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사태 이후에도 원하는 직원들은 무기한 재택근무를 이어갈 수 있다고 밝혔다. 12...
    file
    Read More
  14. 한국서 급성장한 '테슬라', 전체 수입차 판매 3위

    세계 전기차 시장 1위인 미국의 테슬라가 빠른 속도로 한국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1분기에는 벤츠와 BMW에 이어 국내 수입차 업계 판매 3위로 도약했다. 10일 산...
    file
    Read More
  15. LG화학, 세계 전기차 배터리 '첫 1위'..삼성·SK 4·7위

    LG화학이 일본 파나소닉과 중국 CATL을 넘어 본격적인 친환경차 시대 개막 이후 사실상 사상 처음으로 전기차 배터리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삼성SDI와 SK이노베...
    file
    Read More
  16. 코로나에 중남미 국가 3분의 1 IMF 긴급 자금 받아

    만성적인 경제난에 시달리는 중남미 국가들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산 이후 국제통화기금(IMF)의 긴급 대출을 받은 ...
    file
    Read More
  17. 머스크, 금지명령에도 테슬라 프리몬트 공장 11일 재가동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11일 지방정부의 공장 재가동 금지 조치에도 생산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머스크는 이날 트위터에 &ldqu...
    file
    Read More
  18. 5-6월, 미 실업률 최고 전망..20% 넘을수도

    케빈 해싯 백악관 경제 선임보좌관은 10일 신종 코로나 대유행 여파로 미국의 실업률이 일시적으로 20%를 넘을 수 있다고 예상했다. 해싯 보좌관은 5~6월이 실업...
    file
    Read More
  19. 머스크, 알라메다카운티와 공장 재가동 갈등에 즉각 '...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본사와 향후 사업장을 캘리포니아 북부가 아닌 다른 주로 옮기겠다고 밝혔다. 공장 재가동을 두고 지역 정부인 알라메다 ...
    file
    Read More
  20. 구글·페이스북, 올 연말까지 재택 근무 허용

    구글과 페이스북이 올 연말까지 대부분 직원들의 재택 근무를 허용하기로 했다고 씨넷이 7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선다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CEO)는 직원...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6 Next
/ 86

맛슐랭

칼럼

조나탄 스타인 대표-센서스, 모두가 참여하...

같은 목적의 새로운 지도자 - 센서스는 모든 사람들의 ...

박준용 SF총영사 '한인사회의 COVID-19극복 ...

  한인 동포 여러분,   COVID-19으로 얼마나 답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