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1월 22, 2019
    Today : 1766  Yesterday : 10590  Total : 580393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이자 민주화 운동가인 이희호 여사가 10일(한국시간) 밤 11시 37분 노환으로 별세한 소식이 알려지자 정치권이 애도를 표했다. 향년 97세.

 

_107325068_article-2.jpg

 

더불어민주당은 "정의와 인권을 위해 몸바친 삶"이었다며 "또 하나의 큰 별을 잃었다"고 밝혔다.

민주평화당도 "여성운동의 선각자"라고 회고하며 "국민들은 '이희호'라는 이름을 잊지 않을 것"이라고 애도를 표했다.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 프로필 사진을 이희호 여사의 사진을 바꾸고 "여사님께서 생전에 직접 고르신 영정 사진"이라며 애도의 뜻을 표하자고 제의했다.

박 의원은 "저는 ‘사모님 편히 가십시오. 하늘나라에서 대통령님도 큰아들 김홍일 의원도 만나 많은 말씀 나누세요. 무엇보다 큰아들 김 의원을 보내고 국립 5·18민주묘지 안장까지 보고 가셔서 감사하다’라고 고별인사를 드렸다"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끊임없이 더 좋은 세상의 등불을 밝혔던 이 여사는 대한민국의 진정한 퍼스트레이디"라며 "민주주의와 인권운동의 거목이었던 여성 지도자 이 여사의 삶을 깊은 존경의 마음을 담아 추모한다"는 논평을 냈다.

 

156017819271_20190611.jpg


자유한국당 민경욱 대변인도 논평에서 "민주주의, 여성, 장애인 인권운동을 위해 평생 헌신한 고인의 숭고한 뜻을 기린다"고 밝혔다.

바른미래당 이종철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이 여사는 김 전 대통령을 47년간 내조한 배우자이자 민주화 동지를 넘어 스스로가 민주화의 큰 나무로 무성히 잎을 피워낸 민주화 운동가"라며 "김 전 대통령을 만나 사무친 그리움을 풀고, 헤어짐 없는 영원한 곳에서 한결같이 아름답고 행복하시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의원도 "이희호 여사 소천 소식에 가슴이 무너져 내린다"면서 " 김대중 대통령님의 반려이신 것을 넘어 당신 스스로 여성으로서 시대의 선각자이셨습니다. 무릎이 닳도록 기도와 헌신의 삶을 살아오신 당신을 한없이 사모합니다 존경합니다 보고싶어하셨던 대통령님 곁에서 고이 잠드소서"라는 글을 남겼다.

 

제목 없음.jpg


문재인 대통령은 핀란드 순방 중에 이희호 여사 별세 소식을 듣고 "여사님은 정치인 김대중 대통령의 배우자, 영부인이기 이전에 대한민국 1세대 여성 운동가입니다. 대한 여자청년단, 여성 문제연구원 등을 창설해 활동하셨고, YWCA 총무로 여성운동에 헌신하셨습니다. 민주화운동에 함께 하셨을 뿐 아니라 김대중 정부의 여성부 설치에도 많은 역할을 하셨다"고 썼다. 

이어서 "평화의 소식을 가장 먼저 알려드리고 싶었는데 벌써 여사님의 빈자리가 느껴집니다. 두 분 만나셔서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계시겠지요. 순방을 마치고 바로 뵙겠습니다. 하늘나라에서 우리의 평화를 위해 두 분께서 늘 응원해주시리라 믿는다"는 글을 남겼다.

이희호 여사의 빈소는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특1 호실에 마련됐고 발인은 14일 새벽 6시에 진행된다.

 

image_readtop_2019_404248_0_114915.jpg

 

한편, 이 여사가 남북관계 개선에 노력해온 만큼, 북한이 고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때처럼 조문단을 보낼지 관심이 집중된다.

 

<박영규 기자>


Today : 1766 Yesterday : 10590 Total : 5803937


  1. 미 시민권 시험 문제 개정, 2021년 1월 내 완성 추진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시민권 획득을 원하는 이민자들이 치르는 시민권 시험 문제의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 워싱턴포스트(WP)는 미 시민이민국(USCIS...
    file
    Read More
  2. 인류 최초 달 착륙 50주년, 미 곳곳서 기념행사

    아폴로 11호가 인류 최초로 달에 착륙한 지 50주년이 된 20일 미국 곳곳에서 다양한 기념 행사가 열렸다고 언론들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미 ...
    file
    Read More
  3. 폼페이오 “김정은, 미국과 실무협상 재개 약속”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미국과의 실무협상 재개를 약속했다고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말했다. 19일 미국의소리(VOA)에 따르면 폼페이오 ...
    file
    Read More
  4. 트럼프 “한일 원하면 관여”, 국무부 “중재 계획 없어”  

    미 국무부는 일본의 경제 보복조치를 둘러싼 한일 갈등을 중재할 계획이 없다면서 한일 양자 간 대화를 통한 해결을 독려할 것임을 밝혔다고 미국의소...
    file
    Read More
  5. 최저임금 15달러 법안 연방하원 통과, 상원은 불투명

    미 민주당이 주도하고 있는 최저임금 인상안이 18일 하원을 통과했다. 연방하원은 이날 전체회의를 열어 연방 최저임금을 현행 7.25달러에서 오는 2025...
    file
    Read More
  6. 트럼프 또 4명 의원 공격, “돌려보내라” 구호에 “난 몰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민주당의 유색인종 여성의원 4명에게 인종차별 발언을 퍼부은 데 이어 또다시 노골적으로 공격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17일 노...
    file
    Read More
  7. 펜스·폼페이오, 종교자유 행사서 중국 비난..북 비판 자제

    미국 정부가 주최한 종교자유 행사에서 마이크 펜스 부통령과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북한의 종교탄압 관련한 비판 수위를 낮췄다. 북미 실무협상...
    file
    Read More
  8. 미 부동산 매입 외국인 36% ↓, 중국인 큰 폭 감소

    세계 경제성장이 둔화되면서, 미국 부동산을 사들이는 외국인들이 줄고 있다고 CNN비지니스가 17일보도했다. 특히 중국인의 구매가 가장 큰 폭으로 감...
    file
    Read More
  9. 법원, 내년 센서스 완료까지 시민권질문 추가 금지

    트럼프 행정부가 인구조사 시 시민권 보유 여부를 묻는 질문을 추가하려던 당초 계획에 대해 미국 법원이 내년 조사가 완료될 때까지 이를 전면 금지하...
    file
    Read More
  10. 트럼프 인종차별 트윗에 공화당 상하원에서도 비판

    민주당의 여성 초선 하원의원 4인방을 겨냥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인종차별 트윗에 침묵하던 여당인 공화당에서도 속속 비판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
    file
    Read More
  11. 미 ‘중남미 캐러밴’ 망명 제3국 먼저 신청..사실상 차단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멕시코 등을 단순 경유해 미국으로 오는 과테말라와 온두라스, 엘살바도르 등 중미 3개국 이민자들의 망명을 사실상 받아들이...
    file
    Read More
  12. 트럼프 인종차별 발언에 영국 등 서방 지도자들 맹비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14일 이민가정 출신 진보성향 여성 하원의원 4명을 겨냥해 "원래 나라로 돌아가라"고 한 발언이 서방 정치권의 도마 위에...
    file
    Read More
  13. 트럼프, 민주당 4명 여성의원에 “원래 나라로 돌아가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미 민주당 내 유색 여성 하원의원 4인방을 겨냥해 "원래 나라로 돌아가라"며 조롱해 인종차별논란이 일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
    file
    Read More
  14. 일본전문가 10명 중 9명 “한국 일본보다 피해 더 클 것”

    일본 전문가 10명 중 9명은 일본의 수출 제재로 인해 한국 기업의 피해가 클 것이라고 우려했다. 14일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일본 교역·투자 기업...
    file
    Read More
  15. (여론조사)민주당 대선후보 지지율 바이든·워런, 1·2위

    미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 여론조사에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1위,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메사추세츠)이 2위를 차지했다. 11일 월스트리트저널(WS...
    file
    Read More
  16. 이민단속국, 불법체류자 가족 체포작전 14일 개시

    미 이민세관단속국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지시로 연기했던 불법 이민자 가족 체포 작전을 오는 14일 개시할 예정이라고 뉴욕타임스가 11일 보도했...
    file
    Read More
  17. 파월 연준 의장, 7월 금리인하 시사..뉴욕증시 급등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제롬 파월 의장이 이번 달 기준금리 인하 가능성을 강하게 시사했다. 10일 언론보도들에 따르면 파월 ...
    file
    Read More
  18. 트럼프 '지지율 최고치'에도 바이든에 10%나 밀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율이 취임 이후 최고 수준으로 상승했지만 여전히 미국 국민의 과반수는 그가 ‘대통령직에 부적합하다’고 생...
    file
    Read More
  19. CA, 수주내 7.0 강진 재발 확률 3→1%로 감소

    캘리포니아주 남부에서 지난 5일 규모 7.1의 강진이 발생한 가운데 미 지질조사국(USGS)은 7일 캘리포니아에 규모 7.0 이상의 강진이 향후 몇 주 안에 ...
    file
    Read More
  20. CA 6.4→7.1 지진, 7.0 강진 재발 3%로 감소

    하루 간격으로 규모 6.4(4일)와 7.1(5일)의 강진이 발생한 캘리포니아 남부에 더 큰 지진이 잇따를 것이란 우려가 완화되고 있다. 규모 7.0 이상의 강...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93 Next
/ 93

맛슐랭

칼럼

최문규의 일침(一鍼)- '민족의 보물'

1592년 4월 13일 지금으로부터 427년 전 일본의 풍신수...

홍선표 박사- '박용만의 외교활동'<1>

3·1운동과 재미 한인의 독립운동   ※ 1919년은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