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12월 10, 2018
    Today : 7758  Yesterday : 11482  Total : 226910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노스캐롤라이나주 매티스에 있는 데이비드 W. 버틀러 고등학교에서 29일 오전 7시15분쯤 총격 사건이 발생해 학생 1명이 숨졌다.

 

Butler HS_1540823639746_60592292_ver1.0_640_360.png


CNN 등 언론에 따르면 이날 목격자들은 수업 시작 전 두 학생이 복도에서 몸 다툼을 벌였고, 이 중 한 명이 권총을 꺼내 다른 학생을 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총격 5~7분 뒤 학교에 진입했다. 교사와 함께 있던 총격 가해 용의자는 오전 7시25분쯤 총격 사실을 시인하고 경찰에 체포됐다. 용의자는 이 학교 1학년생인 자트완 크레이그 커피이며 1급 살인 혐의로 기소됐다. 현재 맥클랜버그 카운티 감옥에 구금 중이다.

피해자는 인근 지역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수 시간 뒤 결국 사망했다. 총격 사건이 발생했을 때 복도에는 학생들이 많았지만 다른 사람들에게는 위협이 없었다고 경찰은 말했다.

 

ny-1540831746-r8gif8ocez-snap-image.jpg


지난 2월 플로리다주에서 발생한 고교 총기난사로 학생 17명이 사망한 사건 뒤 미국에서는 학생들의 교내 총기 소지가 문제로 떠올랐다.

클레이튼 윌콕스 맥클랜버그 카운티 교육감은 이번 총격 사건이 발생한 학교에는 학생들의 가방을 검색하는 정책이 없었다면서 보안 절차를 추가하는 것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온안 기자>


Today : 7758 Yesterday : 11482 Total : 2269106

?

  1. 세계서 가장 비싼 우표, 중국서 200만달러 낙찰

    중국 '자더 2018 가을 경매'에서 우표 한 장이 1380만위안(약 200만 달러 )에 낙찰되면서 세상에서 가장 비싼 우표에 올랐다. 미국의 중국어신문 둬웨이...
    file
    Read More
  2. 총기 사건 질타 글짓기 입상한 13세 소녀, 총격에 사망

    “우리는 혼란스러운 세상에 살고 있어요. 어린 아이들도 무분별한 총기폭력의 희생자가 될 수 있습니다.” 미국 사회에서 만연한 총기 사건사고의 문...
    file
    Read More
  3. 연방 '기후변화 보고서', 엄청난 경제적·인적 피해 경고

    연방기관들이 23일 공동으로 펴낸 '기후변화 보고서'에 따르면 기후변화로 초래될 엄청난 경제적 타격, 인적 피해를 경고했다. 지난 2015년 이후 4천억 ...
    file
    Read More
  4. 대만, 올림픽 참가 국가명 '차이니스 타이베이'로 유지

    2020년 도쿄올림픽 등 국제대회에 '차이니스 타이베이'가 아닌 '타이완(대만)'으로 출전하자는 대만의 국민투표가 부결됐다. 다수의 대만인은 중...
    file
    Read More
  5. 대륙의 힘, '돌체 앤 가바나' 창업자 중국에 공식 사과

    이탈리아 유명 명품 패션브랜드 '돌체 앤 가바나'(Dolce & Gabbana)’가 중국인을 비하하는 듯한 광고에 이어 창업자의 SNS를 통한 중국 비하 ...
    file
    Read More
  6. 메켈슨 우즈와의 일대일 대결서 승리, 900만달러 독식

    필 미켈슨(48)이 치열한 연장 승부 끝에 1대1 맞대결에서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3)에 힘겹게 승리했다고 AP 통신 등이 보도했다. 23일 라스베거스 섀도크리크 ...
    file
    Read More
  7. 앨라배마주 쇼핑몰서 총격, 3명 사상

    22일 밤 쇼핑객이 붐비던 앨라배마주 버밍엄 인근의 한 쇼핑몰에서 총격 사건이 벌어졌다. 23일 CNN과 폭스뉴스 등은 전날 밤 9시55분 버밍엄에서 8마일 떨어진 ...
    file
    Read More
  8. 김종천 청와대 의전비서관 음주운전 적발, 사직

    김종천(50)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지난 23일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돼 사직서를 제출했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김 비서관은 이날 0시35분께 서울 종로구 효자동에서 ...
    file
    Read More
  9. 파키스탄 중국 영사관, 총격·자살폭탄 공격

    파키스탄 남부 카라치의 중국 영사관에서 총격과 함께 자살폭탄 공격이 시도돼 현지 경찰관 2명 이상이 사망했다고 언론들이 23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괴한 ...
    file
    Read More
  10. 한미정상회담, G20 기간 여는 방안 추진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29일부터 아르헨티나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의 기간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한미 정상회담을 여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청와대 고위 관...
    file
    Read More
  11. 미 “동맹국들에 중국 '화웨이' 사용 말라 설득”

    미 정부가 나서 동맹국의 모바일과 인터넷 업체들에게 중국의 통신장비업체인 화웨이의 장비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설득하는 작업을 시작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
    file
    Read More
  12. 남북의 조우, 65년 만에 DMZ 남북 도로 연결

    남북 군사당국은 22일 강원도 철원 비무장지대(DMZ) 내 화살머리고지에서 전술 도로를 연결했다. 국방부는 이날 9.19 군사분야합의서 이행 차원에서 전술 도로를 ...
    file
    Read More
  13. 카다시안·웨스트 부부, 산불 구호활동에 50만달러 기부

    킴 카다시안과 카니예 웨스트 부부가 캘리포니아 산불 구호활동을 위해 기부했다. 22일 언론 매체 보도에 따르면 킴 카다시안과 카니예 웨스트 부부가 캘리포니아...
    file
    Read More
  14. 미-멕 국경도시 티후아나 시장, 캐러밴 유엔 지원 요청

    중미 이민자 행렬인 캐러밴이 모여든 멕시코 국경도시 티후아나가 유엔의 지원을 요청했다. 후안 마누엘 가스텔룸 티후아나 시장은 23일 캐러밴 숫자가 5,000명에...
    file
    Read More
  15. 매사추세츠, 오락용 마리화나 판매 시작

    동부지역에서는 처음으로 매사추세츠주에서 오락용 마리화나를 판매하는 점포 2곳이 지난 20일 오픈하면서 합법적 오락용 마리화나 판매기 시작됐다. 21일 언론들...
    file
    Read More
  16. AT&T·월마트, 스미스 상원의원에 기부금 반환 요구 

    AT&T, 월마트 등의 기업들이 공화당 상원의원의 인종차별을 연상케 하는 발언에 분노한 고객들의 불매운동 압박에 캠페인 기부금을 돌려달라고 요구했다. 미...
    file
    Read More
  17. 뉴욕 땡스기빙 100년만에 가장 춥다, 20도 중반

    올해 뉴욕의 추수감사절 날씨는 화씨 20도 중반으로 예상되면서 지난 1901년의 19도 이후 최저 온도로 기록될 것으로 보인다. 미 국립기상대에 따르면 추수감사절...
    file
    Read More
  18. 사기 의혹 마이크로닷 부모, 인터폴에 적색수배 요청

    거액을 빌려 해외로 잠적했다는 의혹을 받는 래퍼 마이크로닷 부모와 관련해 경찰이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하기로 했다. 충북 제천경찰서는 뉴질랜드에 머무는...
    file
    Read More
  19. 미, 캐러밴 입국 막으려 '무력 사용 허용'에 논란

    중미 국가 출신의 이민자 행렬, '캐러밴'의 입국을 막기 위해 미국 정부가 멕시코와의 남부 국경에 배치한 군 병력 5,800여 명에게 무력 사용을 허용했다...
    file
    Read More
  20. '혜경궁 김'씨 이 지사 부인이라는 정황 잇따라

    이른바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주가 이재명 경기지사의 아내 김혜경 씨라고 의심할 만한 정황이 잇따르고 있다. 22일 사정당국에 따르면 2015년 1...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267 Next
/ 267

맛슐랭

칼럼

최문규의 일침(一鍼)-백년대계

1960년대 학교에 가면 대부분 한 가정에 보통 5, 6명에...

최문규의 일침(一鍼)-'위기와 협상'

우리는 누구나 2001년 9.11 사태를 기억할 것이다.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