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12월 13, 2018
    Today : 4648  Yesterday : 10598  Total : 229750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직무 수행에 대해 지지하지 않는다는 미국민들의 비율이 중간선거 이후 사상 최고로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발표된 갤럽 여론조사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의 직무 수행을 지지하지 않는다고 답한 비율은 전 주보다 7%포인트나 증가한 60%였다. 이는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 중 종전 최고기록과 같은 수치이다.

 

704ee2ea199c47768cb8744150c1a7f6_18.jpg

 

중간선거 실시 직전 트럼프 대통령의 직무 수행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54%였다. 

반면 대통령의 직무 수행을 지지한다는 응답은 38%에 그쳐 전주보다 5%포인트 떨어졌다. 하지만 그동안 트럼프 대통령이 기록한 최저 지지율 35%보다는 조금 높다.

 

그러나 갤럽의 여론조사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직무 수행 지지도가 30%대 후반으로 떨어진 것과 달리 같은날 발표된 또다른 조사기관 파이브서티에이트(538)의 조사에서는 지지도가 42.5%, 비지지도는 52.9%로 나타났다. 

CNN은 미국인들이 트럼프 대통령의 경제 문제 처리에 대해 대체적으로 인정하고 있는 것을 감안할 때 이러한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도 하락은 이례적이라고 전했다.

 

2000.jpg

 

CNN의 해리 엔튼 기자는 1978년 이후 다른 어떤 전 대통령도 중간선거 이후 경제 문제 처리에 대한 평가와 관계없이 대통령직 전반에 대한 평가가 트럼프 대통령만큼 크게 떨어진 사람은 없었다고 지적했다. 

 

이번 갤럽의 여론조사는 약 1,500명의 미 성인들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오차범위는 ±3%이다.

 

<이온안 기자> 


Today : 4648 Yesterday : 10598 Total : 2297502

?

  1. "트럼프, 북한에 관심 쏟을 시간 없다"

    미국 국무부에서 북한인권특사를 지낸 로버트 킹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선임 자문위원은 29일 비핵화 협상의 교착상태가 길어지는 이유에 대해 도...
    file
    Read More
  2. 트럼프 “산불 피해 커진 것 기후변화 탓 아냐” 주장 틀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역대 최악의 산불이 발생했던 캘리포니아주 화재 현장을 찾아 기후변화 때문에 산불 피해가 더 커진 것은 아니라고 강조했다. ...
    file
    Read More
  3. FDA 로메인 상추 주의보 수정, CA산만 위험

    미국 보건당국이 로메인 상추에 대한 ‘전면 주의보’를 수정했다. 장 출혈성 대장균 '이콜라이'(E.Coli)' 환자가 집단 발생했...
    file
    Read More
  4. CA 국경 수비 강화에 정규군 300명 추가 파견

    미군 북부 사령부는캘리포니아 국경 수비를 강화하기 위해서 텍사스주와 애리조나주에 배치되어 있던 미 정규군 300명을 추가로 캘리포니아에 파견해 ...
    file
    Read More
  5. 미국민 60% “트럼프 직무 수행 지지 않는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직무 수행에 대해 지지하지 않는다는 미국민들의 비율이 중간선거 이후 사상 최고로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발표된 갤...
    file
    Read More
  6. 캐러밴 국경서 충돌, 최루가스·국경폐쇄로 미 입국 저지

    중미 이민자 행렬 캐러밴이 25일 샌디에고 국경을 향해 행진하며 시위를 벌이자 미국 당국이 국경을 수시간 동안 폐쇄하고 이들의 불법 입국을 막기 위...
    file
    Read More
  7. 산불 17일만에 100% 진화, 85명 사망·249명 실종

    캘리포니아 사상 최악의 산불로 기록된 캘리포니아 북부 뷰트 카운티 '캠프파이어' 산불이 발화 17일 만에 85명의 생명을 앗아가고 완전히 불...
    file
    Read More
  8. 미국인 삶 의미, 가족 69·직업 34·돈 23% 순

    미국인들은 종교나 친구보다 가족을 비롯해 돈, 직업 등에서 더 큰 삶의 의미를 찾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영국 BBC 방송은 퓨 리서치센터의 설...
    file
    Read More
  9. 블랙프라이데이, 23일 매출 전년 대비 28.6% 급증

    미국 소비자들이 추수감사절과 그 다음날 블랙프라이데이로 본격화한 연말 쇼핑시즌을 맞아 '폭풍쇼핑'에 들어갔다. 연합뉴스에 땨르면 미 경...
    file
    Read More
  10. 트럼프, 캐러밴 움직임 통제불능 시 '국경 봉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2일 미국 망명을 꾀하는 중미 출신 이민자 행렬(캐러밴)의 움직임이 통제불능상태가 되면 멕시코와 접한 국경을 봉쇄할 것이...
    file
    Read More
  11. 블랙프라이데이 막 올랐다, 사상최대 매출 올릴까?

    23일 미국 쇼핑 대목인 블랙프라이데이의 막이 올랐다. 올해도 사상 최대의 매출이 예상되고 있다. 23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미국 전통 온라인 쇼핑몰 ...
    file
    Read More
  12. '땡스기빙' 미국인 이동 5430만명 전망, 13년만에 최다

    전미자동차협회(AAA)에 따르면 추수감사절(땡스기빙)인 이달 22일을 전후해 가족과 친지를 찾아 최소 50마일 이상 이동하는 미국인이 5,430만명에 이를...
    file
    Read More
  13. 북부 산불 사망자 또 늘어 83명, 실종 563명·진화율 85%

    캘리포니아 북부에서 발생한 사상 최악의 산불 ‘캠프파이어’로 인한 사망자가 또 늘었다고 CNN, NBC등 언론이 22일 보도했다. 21일 2명의 ...
    file
    Read More
  14. '로메인 상추' 대장균, 미 전국 금식령...CA서 10명 감염

    20일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장출혈성 대장균 '이콜라이(E.Coli)' 오염을 이유로 미 전역에 "로메인 상추를 절대 먹지 말라"고 경고했다....
    file
    Read More
  15. 시카고 병원 3명 살인범, 숨진 여의사의 전 약혼남

    시카고 머시병원에서 3명에게 총격을 가하고 현장에서 본인도 머리에 총을 맞아 숨진 범인은 후안 로페즈라는 인물로, 이 병원 의사인 옛 약혼녀를 찾...
    file
    Read More
  16. 산불 북부 사망자 또 늘어 77명·실종 993명

    캘리포니아주 역사상 가장 치명적이고 파괴적인 산불인 '캠프파이어'로 인한 희생자가 하루새 또 생겨났다. 이로써 19일 현재까지 최소 77명의...
    file
    Read More
  17. 시카고 병원서 총기난사, 4명 부상...모두 위중

    시카고의 한 병원에서 19일 오후 3시20분쯤(중부시간) 총격사건이 발생해 경찰관을 포함해 4명의 부자가 발생했다. 이들은 모두 위중한 상태다. 이날 C...
    file
    Read More
  18. 트럼프, 5명 장관 '물갈이' 검토...켈리 실장도 거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최대 5명의 장관 교체를 검토 중이라며 인사가 유동적일 것이라고 밝혔다. 불화설이 끊임없이 제기돼 온 존 켈리 백악관 비서...
    file
    Read More
  19. 트럼프 “미-멕시코 장벽 건설 위해 '셧다운' 감수할 것"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17일 멕시코 국경 장벽 건설을 위해 셧다운(연방 정부의 부분 업무 정지)을 감수할 수 있다고 말했다. 미 언론들에 따르면 트...
    file
    Read More
  20. 산불 사망 북부서만 76명·실종 1300명, 1만2400채 전소

    캘리포니아주 재난 역사상 최대의 인명피해를 낸 산불로 기록된 캘리포니아 북부에 일어난 대형산불 '캠프파이어'로 인한 사망자가 76명으로 ...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6 Next
/ 66

맛슐랭

칼럼

최문규의 일침(一鍼)-백년대계

1960년대 학교에 가면 대부분 한 가정에 보통 5, 6명에...

최문규의 일침(一鍼)-'위기와 협상'

우리는 누구나 2001년 9.11 사태를 기억할 것이다.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