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07월 03, 2020
    Today : 2315  Yesterday : 9858  Total : 799934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사태로 인한 봉쇄 조치를 완화한 뒤 맞은 메모리얼데이(현충일) 연휴가 총격 사건으로 얼룩졌다.

 

25일 폭스뉴스 등 언론들에 따르면 이날까지 3일간 이어진 연휴 기간 미국 전역에서 수십 명이 총기 사고로 희생됐다.

 

지난 23일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유니언카운티에서는 대규모 파티와 함께 총격전이 벌어져 2명이 사망하고 5명이 다쳤다. 경찰은 파티장 옆을 지나가던 차량에서 총이 발사되자 파티 참석자들이 응사하면서 총격전이 벌어졌다고 밝혔다.

 

제목 없음.jpg

 

당시 파티에는 대규모 모임을 자제하라는 주 정부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학기 종료를 자축하기 위해 1000명에 가까운 10대 학생들이 모였고, 차량 200∼300대가 도로를 막은 채 주차돼 있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이와 함께 플로리다주 데이토나 비치의 길거리 파티 현장에서도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23일 200여명의 젊은이가 데이토나 비치의 도로를 점거한 채 광란의 파티를 열었고, 누군가가 파티 현장에서 총을 쏘면서 최소 5명이 다쳤다.

 

1.jpg

 

아울러 시카고 등 대도시권에서도 연휴 기간 총소리가 그치지 않았다. 시카고 경찰서는 연휴를 앞두고 총기 사고에 대비하기 위해 '하계 작전 센터'까지 설치했지만, 크고 작은 총격 사건이 잇따라 발생하면서 16살 소년 등 9명이 숨지고, 27명이 다쳤다고 밝혔다.

 

시카고트리뷴은 "2015년 이후 가장 많은 사상자를 낸 메모리얼 데이 주말이었다"고 전했다.

 

세인트루이스에서는 지난 23∼24일 최소 7건의 총격 사건이 일어나 10대 소년 1명 등 4명이 숨지고 13명이 다쳤다. 폭스뉴스는 "세인트루이스의 난폭한 메모리얼 데이 주말이었다"며 현지 경찰이 연휴 기간 발생한 일련의 총격 사건을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2.jpg

 


Today : 2315 Yesterday : 9858 Total : 7999344


  1. “나 일 안해” 미 68%, 실업수당 종전 월급보다 많아

    미국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사태 이후 실직자들에게 주는 각종 실업수당이 이들의 실직 전 월급보다 더 많...
    file
    Read More
  2. 캘리포니아 47개 카운티 “미용실·이발소 영업 허용”

    미국 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방역을 위한 가장 강도 높은 수준의 재택 대기령을 내렸던 캘리포니아주가 26일부터 외...
    file
    Read More
  3. 해외근로자 미국행 더 힘들어진다, 입국 제한 강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로 인한 실업 대란 속에 미국으로 일하러 오는 해외 근로자들에 대한...
    file
    Read More
  4. 코로나 통제 완화·연휴 겹치면서 미 곳곳서 총격 사건

    미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사태로 인한 봉쇄 조치를 완화한 뒤 맞은 메모리얼데이(현충일) 연휴가 총격 사건으...
    file
    Read More
  5. CA 공화당, '대선 우편투표 허용' 뉴섬 주지사 고소

    공화당이 올해 11월 대선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산을 막기 위해 우편 투표로 진행하도록 명령한 캘리포니아 ...
    file
    Read More
  6. 미주리주 코로나 걸린 미용사 2명, 140명 고객 접촉

    미주리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에 걸린 미용사 2명이 무려 140명에 이르는 손님들을 받았던 것으로 드러나 논...
    file
    Read More
  7. 티켓 환불막으려 대한항공 '10% 할인', 항공사들 안간힘

    대한항공, 아시아나 등 항공사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로 취소되는 항공권의 연장을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
    file
    Read More
  8. 한인 학생, 시각장애 이기고 프린스턴·하버드 합격

    선천적 시각장애를 이기고 한인 여학생이 미국 최고 명문대학 가운데 하나인 하버드와 프린스턴대학에 동시에 합격했다. 주인공은 뉴저지주 데마레스트...
    file
    Read More
  9. CDC, '수영장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지침 공개

    날씨가 무더워지기 시작하는 6월이 다가오면서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수영장 물속에서도 6피트(약 1.8m) 간격의 사회적 거리 두기를 권고하는 ...
    file
    Read More
  10. UC대학 “SAT·ACT 인정 안한다”, 자체 입학시험 개발

    캘리포니아에 캠퍼스를 두고 있는 UC버클리, UCLA 등 11개 UC 계열 대학들이 그 동안 입시에서 반영해 온 대학입학자격시험(SAT)이나 대학입학학력고사...
    file
    Read More
  11. 파월 “미국 경제 전례없는 수준의 불확실성 직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으로 인해 미국 경제가 전례없는 수준의 불확실성에 직면해있다고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연...
    file
    Read More
  12. 코로나 치료 미 아시안계 의료진에 침 뱉고...

    “당신 같은 사람들한테서 코로나바이러스가 왔다” 지난 3월 고열·기침 증상을 보이는 한 응급환자는 치료를 위해 다가간 헹키 림(4...
    file
    Read More
  13. 미 출산율 35년만에 최저, 2007년부터 매년 ↓

    미국의 출산율이 35년만에 최저 수준으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20일 공개한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신생아 수는 약 3...
    file
    Read More
  14. 트럼프 “경제회복에 방해”…실업급여 연장 반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로 일자리를 잃은 사람들에게 지급되는 실업급여의 연장에 대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반대...
    file
    Read More
  15. 트럼프 “말라리아약 복용”, 의료계 “미친 짓” 맹비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예방을 위해 말라리아 치료제인 “‘하이드록시클로로퀸&...
    file
    Read More
  16. 므누신-파월 “셧다운 연장하면 미국 경제 영구 손상”

    스티븐 므누신 미 재무장관은 1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억제를 위한 봉쇄가 더 길어지면 미 경제가 '영구적 ...
    file
    Read More
  17. 미, 거리두기 안 했다면 환자 35배 이상 늘었을 수도

    미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산 억제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시행하지 않았다면 4월말 기준 환자 수가 ...
    file
    Read More
  18. “경주엔 최부자, CA북부엔 김진덕정경식재단 있다”

    전 세계를 휩쓸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으로부터 캘리포니아 북부 지역의 한인 커뮤니티를 지키기 위한 김진...
    file
    Read More
  19. 3조달러 추가 부양 민주·공화·백악관 갈등, 통과 미지수

    2조9000억달러 규모의 재정지출이 이미 거의 바닥나 추가 재정대응이 시급하다는 공감대가 높아지는 가운데 민주당과 공화당, 백악관이 서로 다른 셈범...
    file
    Read More
  20. 미국 3월 해고 1137만여명, 전월보다 952만여명 증가

    지난 3월 미국에서 해고당하거나 일시 휴직된 사람이 1137만2000여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로 ...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2 Next
/ 112

맛슐랭

칼럼

조나탄 스타인 대표-센서스, 모두가 참여하...

같은 목적의 새로운 지도자 - 센서스는 모든 사람들의 ...

박준용 SF총영사 '한인사회의 COVID-19극복 ...

  한인 동포 여러분,   COVID-19으로 얼마나 답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