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12월 13, 2018
    Today : 4641  Yesterday : 10598  Total : 229749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검찰이 갑질 폭행과 동물 학대 등의 엽기행각으로 국민적 공분을 일으킨 한국미래기술 회장 양진호씨를 구속기소하고 음란물 유포로 벌어들인 범죄 수익금 71억여 원의 환수에 나섰다.

수원지검 성남지청은 5일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위반(특수강간) ▲상습폭행 ▲강요 ▲동물보호법위반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위반(대마) ▲총포·도검·화약류등의안전관리에관한법률위반 등의 혐의로 양씨를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양씨가 전직 직원을 때리는 폭행 영상이 공개된 지 36일 만이다. 

 

20181101001101777597_0_710_400.jpg


검찰에 따르면 양씨는 지난 2013년 6월쯤 여직원 A씨를 주먹 등으로 수십차례 때리고, 부러진 의자다리로 A씨의 허벅지를 수차례 내리친 뒤 성폭행한 혐의(특수강간)를 받고 있다.

양씨는 또 지난 2012년 8월부터 2016년까지 직원 6명에게 인사 상 불이익을 주겠다고 겁박하는 수법으로 B씨에게 성분이 불분명한 알약과 생마늘을 한 움큼씩 억지로 먹였고, C씨에게는 핫소스를 강제로 마시게 했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D씨에게는 두발을 빨간색으로 염색시키고, E씨에게는 뜨거운 보이차 20잔을 마시게 하는가 하면 F씨에게는 전직원에게 공개 사과를 시켰고, G씨에게는 폭행 후 무릎을 꿀린 뒤 사과하게 하는 등 총 7차례에 걸쳐 피해자들을 협박하고 학대하는 등 강요 혐의도 받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 2009년부터 2016년까지 H와 I씨에게는 폭행을 했고 J씨에게 BB탄을 쏘는 등 상습폭행 혐의도 받는다.

양씨는 지난 2012년 7월부터 지난6월까지 8차례에 걸쳐 대마초를 구입하거나 흡입한 혐의도 받고 있다. 

 

4bfe4753-a7e9-47eb-bc54-76944359f624.jpg


또 지난 2016년 가을 직원 수련회에서 생닭을 일본도와 석궁으로 잡는 등 엽기적인 행각이 담긴 영상도 사실로 확인돼 동물보호법 위반과 총포·도검·화약류등의안전관리에관한법률위반 혐의도 추가됐다. 

검찰은 현재 기소한 혐의 외에도 음란물 카르텔에 대한 수사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검찰은 양씨가 실소유주인 국내 최대 웹하드 업체인 위디스크와 파일노리에 대해 웹하드 관련 저작권법위반, 음란물유포 등을 각각 분리해 보강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검찰은 이를 위해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와 공조를 통해 웹하드 음란물 유포행위와 관련해 위디스크 등의 역할을 규명하기 위해 관련 프로그램의 분석 및 업무 담당자들을 조사해 웹하드 업체와 필터링 업체 등의 음란물 유통구조를 명확히 파악, 고리를 차단할 방침이다. 

이밖에 일명 '리벤지 포르노' 100여 건을 포함한 불법 음란물 등 5만2천여 건과 저작권 영상 230여 건을 유포하는 등 음란물 유통으로 얻은 위디스크 등의 계좌를 가압류해 범죄수익 71억여 원 상당을 몰수보전 조치했다. 

 

99BA5E485BF96DDA32.jpg


검찰 관계자는 "경기남부청 사이버수사대와 긴밀히 공조해 위디스크 등의 음란물유포방조와 관련된 여죄를 캘 예정'이라며 "보다 철저한 수사를 통해 양씨의 업무상 횡령과 소유 웹하드 업체가 은닉한 범죄 수익금에 대해서도 수사를 확대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씨가 지난 2013년 12월 2일 전처와의 불륜을 의심해 K교수를 양씨의 동생, 직원 등 5명을 동원, 집단폭행해 전치 3주의 상해를 입힌 재기수사 사건은 지난달 30일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위반(공동상해, 공동감금)혐의로 기소했다. 

또 전처와 K교수의 SNS 대화 내용을 불법으로 확인하고 캡처한 혐의(정보통신망침해등)에 대해서도 기소했다.


Today : 4641 Yesterday : 10598 Total : 2297495

?

  1. 콜로라도 9살 소년, 눈싸움 금지법 고쳐

    콜로라도 주 세브란스에 사는 9살 소년이 오래도록 전해 내려오던 비현실적인 법령을 뜯어고치는 데 성공해 화제가 되고 있다. 데인 베스트는 학교에서 친구들과 ...
    file
    Read More
  2. 양진호 구속기소, 특수강간·대마초 흡입 등 6개 혐의

    검찰이 갑질 폭행과 동물 학대 등의 엽기행각으로 국민적 공분을 일으킨 한국미래기술 회장 양진호씨를 구속기소하고 음란물 유포로 벌어들인 범죄 수익금 71억여...
    file
    Read More
  3. 바다거북 102마리 내장서 플라스틱 나와

    플라스틱에 의한 해양 오염이 심각해지는 가운데 바다거북을 대상으로 한 해양조사에서 한 마리도 빼놓지 않고 모두 내장에서 미세플라스틱을 포함한 합성물질 조...
    file
    Read More
  4. 바이든 전 부통령 “난 대통령으로 가장 자격 있는 인물”

    버락 오바마 정부 시절 부통령을 역임한 조 바이든이 3일 "나는 내가 이 나라에서 대통령으로 가장 자격 있는 인물이라고 생각한다"며 차기 대선 출마를 시사했다...
    file
    Read More
  5. 인공위성에 유해 실은 '우주장' 미국서 첫 발사

    인공위성에 유해를 실어 로켓으로 쏘아 올리는 '우주장'이 미국에서 시행됐다. 지난 3일 미국 민간우주 탐사기업 스페이스X의 '팰컨9' 로켓이 캘...
    file
    Read More
  6. 일리노이 토네이도 하루새 18개 덮쳐, 1명 사망·20여명...

    미 국립기상청은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일리노이 주 테일러빌을 비롯해 중부 평원 지역 곳곳에서 20여 개의 토네이도가 덮쳐 피해가 속출했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file
    Read More
  7. 미셸 오바마, 영국 왕자비에 “서두르지 말라” 조언

    전 퍼스트레이디인 미셸 오바마가 영국 해리 왕자의 부인 메건 마크리 왕자비에게 조언을 보냈다고 CNN과 영국 가디언 등이 3일 보도했다. 미셸은 영국 잡지 &lsq...
    file
    Read More
  8. (영상)투명 다리에서 벌벌떠는 멧돼지

    바닥이 투명한 구조물에서 공포를 느끼는 존재는 인간뿐만이 아니었다. 지난달 28일, 중국 광둥성 칭위안 시에서 새끼멧돼지가 다리 위에 고립된 채 발견됐다. 가...
    file
    Read More
  9. 하버드대, 단일 성별 교내 클럽 규제로 소송당해

    단일 성별로 구성된 교내 학생 클럽을 규제하는 하버드대가 성차별 행위라는 이유로 3일 피소당했다. 미국 내 남학생 클럽과 여학생 클럽들이 소송을 제기한 것인...
    file
    Read More
  10. 위안부 피해자 김순옥 할머니 별세, 생존자 26명 남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김순옥 할머니가 5일(한국시간) 오전 향년 97세를 일기로 별세했다. 경기도 광주 나눔의집은 김 할머니가 "오늘 오전 9시 5분 세상을 떠...
    file
    Read More
  11. JBS 소고기 510만파운드 '리콜', 살모넬라균 검출

    미 농무부는 4일 보도자료를 통해 애리조나주 톨레슨 식품가공업체 JBS가 이미 유통된 소고기 510만 파운드 이상을 살모네라균 검출로 인해 리콜한다고 밝혔다. J...
    file
    Read More
  12. (영상)CA에 초대형 인공서핑장 개장

    미국의 프로 서퍼 ‘켈리 슬레이터(Kelly Slater)’가 캘리포니아 레무어에 인공서핑장 ‘서프렌치(Surf Lanch)’를 개장했다고 씨넷이 보도...
    file
    Read More
  13. 산불 실종자 49→25명, 사망자 며칠째 88명

    한때 1,200명을 넘어섰던 캘리포니아주 북부 '캠프파이어'로 인한 산불 피해 지역의 실종자 수가 25명으로 줄었다고 KCBS 등 언론들이 보도했다. 캘리포...
    file
    Read More
  14. CA 북부 산불 지역 학생들 3주만에 학교로

    캘리포니아 북부의 극심한 산불로 집과 학교를 잃은 어린이들이 3일부터 다시 학교로 돌아왔다. 거의 3주일 만이다. 캘리포니아의 파라다이스와 콘카우, 마갈리아...
    file
    Read More
  15. CA경찰, 테슬라 자동모드하고 잠든 운전자 체포 

    캘리포니아 경찰은 시속 70마일로 달리는 테슬라 차 안에서 운전자가 잠들어 있는 것을 발견하고 차량의 앞에서 속도를 감속해서 테슬라를 정지시켜 체포한 사건...
    file
    Read More
  16. 시진핑 주석, 미중무역전쟁 휴전 직접 나서 설득

    시진핑 중국 주석이 지난 1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의 만찬에서 미중 무역전쟁 휴전에 합의할 때 직접 설득에 나섰다고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 위...
    file
    Read More
  17. 북한 중앙조선 TV 간판 앵커 리춘희 교체

    북한 중앙조선 TV의 간판 앵커 리춘희(75) 앵커가 자리에서 내려온다고 영국 데일리 텔레그래프지가 보도했다. 데일리 텔레그래프지는 3일 북한의 가장 유명한 텔...
    file
    Read More
  18. 이해찬 “한국 남자 베트남 여성 선호” 발언에 야당 반발

    “한국 남자들은 베트남 여성을 선호하는 편이다”라고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베트남 정부 대표단 앞에서 한 발언인데 야당은 여성 ...
    file
    Read More
  19. 트럼프 “미국산 차량 40% 관세 없애기로 중국과 합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미국산 자동차에 부과하는 40%의 고율 관세를 없애기로 합의했다고 2일 밤 밝혔다. 하루 전 미중 정상회담 결과 발표에서는 없었...
    file
    Read More
  20. 북가주 윌로우 크릭서 3.6 지진

    북가주 윌로우 크릭 지역 인근에서3일 오후 1시50분 규모 3.6의 지진이 발생했다. 연방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날 지진의 진앙지는 윌로우 크릭에서 3마일, ...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70 Next
/ 270

맛슐랭

칼럼

최문규의 일침(一鍼)-백년대계

1960년대 학교에 가면 대부분 한 가정에 보통 5, 6명에...

최문규의 일침(一鍼)-'위기와 협상'

우리는 누구나 2001년 9.11 사태를 기억할 것이다.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