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03월 22, 2019
    Today : 2070  Yesterday : 10409  Total : 333136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검찰이 갑질 폭행과 동물 학대 등의 엽기행각으로 국민적 공분을 일으킨 한국미래기술 회장 양진호씨를 구속기소하고 음란물 유포로 벌어들인 범죄 수익금 71억여 원의 환수에 나섰다.

수원지검 성남지청은 5일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위반(특수강간) ▲상습폭행 ▲강요 ▲동물보호법위반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위반(대마) ▲총포·도검·화약류등의안전관리에관한법률위반 등의 혐의로 양씨를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양씨가 전직 직원을 때리는 폭행 영상이 공개된 지 36일 만이다. 

 

20181101001101777597_0_710_400.jpg


검찰에 따르면 양씨는 지난 2013년 6월쯤 여직원 A씨를 주먹 등으로 수십차례 때리고, 부러진 의자다리로 A씨의 허벅지를 수차례 내리친 뒤 성폭행한 혐의(특수강간)를 받고 있다.

양씨는 또 지난 2012년 8월부터 2016년까지 직원 6명에게 인사 상 불이익을 주겠다고 겁박하는 수법으로 B씨에게 성분이 불분명한 알약과 생마늘을 한 움큼씩 억지로 먹였고, C씨에게는 핫소스를 강제로 마시게 했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D씨에게는 두발을 빨간색으로 염색시키고, E씨에게는 뜨거운 보이차 20잔을 마시게 하는가 하면 F씨에게는 전직원에게 공개 사과를 시켰고, G씨에게는 폭행 후 무릎을 꿀린 뒤 사과하게 하는 등 총 7차례에 걸쳐 피해자들을 협박하고 학대하는 등 강요 혐의도 받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 2009년부터 2016년까지 H와 I씨에게는 폭행을 했고 J씨에게 BB탄을 쏘는 등 상습폭행 혐의도 받는다.

양씨는 지난 2012년 7월부터 지난6월까지 8차례에 걸쳐 대마초를 구입하거나 흡입한 혐의도 받고 있다. 

 

4bfe4753-a7e9-47eb-bc54-76944359f624.jpg


또 지난 2016년 가을 직원 수련회에서 생닭을 일본도와 석궁으로 잡는 등 엽기적인 행각이 담긴 영상도 사실로 확인돼 동물보호법 위반과 총포·도검·화약류등의안전관리에관한법률위반 혐의도 추가됐다. 

검찰은 현재 기소한 혐의 외에도 음란물 카르텔에 대한 수사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검찰은 양씨가 실소유주인 국내 최대 웹하드 업체인 위디스크와 파일노리에 대해 웹하드 관련 저작권법위반, 음란물유포 등을 각각 분리해 보강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검찰은 이를 위해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와 공조를 통해 웹하드 음란물 유포행위와 관련해 위디스크 등의 역할을 규명하기 위해 관련 프로그램의 분석 및 업무 담당자들을 조사해 웹하드 업체와 필터링 업체 등의 음란물 유통구조를 명확히 파악, 고리를 차단할 방침이다. 

이밖에 일명 '리벤지 포르노' 100여 건을 포함한 불법 음란물 등 5만2천여 건과 저작권 영상 230여 건을 유포하는 등 음란물 유통으로 얻은 위디스크 등의 계좌를 가압류해 범죄수익 71억여 원 상당을 몰수보전 조치했다. 

 

99BA5E485BF96DDA32.jpg


검찰 관계자는 "경기남부청 사이버수사대와 긴밀히 공조해 위디스크 등의 음란물유포방조와 관련된 여죄를 캘 예정'이라며 "보다 철저한 수사를 통해 양씨의 업무상 횡령과 소유 웹하드 업체가 은닉한 범죄 수익금에 대해서도 수사를 확대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씨가 지난 2013년 12월 2일 전처와의 불륜을 의심해 K교수를 양씨의 동생, 직원 등 5명을 동원, 집단폭행해 전치 3주의 상해를 입힌 재기수사 사건은 지난달 30일 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위반(공동상해, 공동감금)혐의로 기소했다. 

또 전처와 K교수의 SNS 대화 내용을 불법으로 확인하고 캡처한 혐의(정보통신망침해등)에 대해서도 기소했다.


Today : 2070 Yesterday : 10409 Total : 3331367


  1. 미투폭로에 거덜난 미국체조협회, 파산신청

    무려 350여명의 체조선수를 성추행·성폭행한 주치의의 변태행각이 결국 미국체조협회(USAG)를 파산까지 몰아넣었다. 5일 AP통신과 CNN방송 등에 따르면 미...
    file
    Read More
  2. CA 북부 산불 주민대피령, 한달만에 해제

    지난달 8일 캘리포니아 북부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 '캠프파이어'로 인해 이 일대에 내려졌던 주민 대피령이 한 달 만에 해제됐다. 뷰트카운티 경찰국은 5...
    file
    Read More
  3. 화웨이 창업주 딸 캐나다서 체포, 미국 인도 원해

    캐나다 당국이 중국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의 멍완저우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체포했다고 5일 언론이 보도했다. 이란에 대한 미국의 거래 제재를 위반한 혐의를 ...
    file
    Read More
  4. 경복궁 서문 영추문, 43년만에 개방

    경복궁 서문인 영추문이 43년 만에 개방됐다 문화재청 경복궁관리소는 방문객 편의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영추문을 열기로 하고 6일 오전 개방 행사를 열었다...
    file
    Read More
  5. GM 감원, 연방의원들 “베라 회장에게 재검토” 요구

    오하이오주 연방의원들이 메리 베라 제너럴 모터스(GM) 회장과 만나 구조조정을 재검토해달라는 요구에 대해 "열린 마음을 가질 것이지만 기대감을 높이고 싶지 ...
    file
    Read More
  6. NHL, 시애틀에 32번째 구단 창단 승인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가 2021-2022시즌부터 32개 팀 체제로 운영된다. NHL은 5일 조지아주 시아일랜드에서 이사회를 열고 시애틀을 연고지로 하는 신생 구단 ...
    file
    Read More
  7. 손흥민, 유럽 무대서 100골 대기록 달성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의 손흥민이 유럽 무대 개인 통산 100호 골을 달성했다. 차범근에 이어 역대 한국인 선수로는 두 번째인 대기록이다. 12월 5일 사우스햄...
    file
    Read More
  8. 숀 펜, 살해된 사우디 언론인 카슈끄지 다큐 제작

    오스카 수상자인 할리우드 배우 숀 펜이 사우디아라비아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 피살 현장에서 영상물을 제작하는 모습이 목격됐다. 펜은 5일 이스탄불 사우디 총...
    file
    Read More
  9. 방탄소년단, 빌보드 올해 아티스트 8위 올라

    방탄소년단이 빌보드가 선정한 올해의 아티스트 8위에 올랐다. 미국 빌보드는 12월 4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HOT100 송부터 앨범, 아티스트, 신인, 록앨범, R&am...
    file
    Read More
  10. SF한국교육원, 한국알리기 홍보콘텐츠대회

    샌프란시스코 한국교육원은 한글학교 및 미국 정규 초중등학교 한국어반 학생들의 학습의욕을 고취하고 한국어교육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하여 한국알...
    file
    Read More
  11. (공지)재외동포재단 '2019 재외동포지원사업', 마감 12...

    재외동포재단은 2019년도 재외동포사회 지원사업 수요조사를 실시한다고 발표하였습니다. 관심 있는 단체에서는 아래 내용을 참고하여 지정된 기한 내에 신청서를...
    file
    Read More
  12. 새크라멘토 순회영사, 12월5일(수)

    주샌프란시스코 총영사관(총영사 박준용)은 12월 5일(수) 오후 12시30분부터 3시까지 새크라멘토 거주 한인들을 위한 순회영사 서비스를 실시한다. <새크라멘토 ...
    file
    Read More
  13. 샤넬, 악어·뱀 등 동물 가죽 사용 않기로

    프랑스의 샤넬이 명품 패션 업계 최초로 악어와 도마뱀, 뱀 등 동물 가죽을 사용하지 않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5일 영국 BBC에 따르면 샤넬 패션 사업부 회장 브...
    file
    Read More
  14. 중국 “미국 일방·보호주의 몽둥이 휘둘러” 발끈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4일 미국이 자유로운 세계 질서를 구축하고 있으며 중국 등이 국제 조약과 협정을 어기고 있다고 발언하자 중국 외교부가 적반하...
    file
    Read More
  15. 고 장자연 사건 재조사, 조선일보 일가 방용훈 소환조사

    고 장자연 씨 사건 재조사와 관련해 조선일보 사주 일가 가운데 처음으로 방용훈 코리아나 호텔 사장이 5일 검찰에 소환됐다.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은 이날 방용훈...
    file
    Read More
  16. 트럼프 “파리 트럼프 원해” 리트윗, AFP '가짜뉴스' 전형

    트럼프 대통령이 ‘노란 조끼’ 시위로 정치적 위기에 몰린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속을 긁고 있다. <샹젤리제 거리 등 파리 중심가에서 벌...
    file
    Read More
  17. 인권운동 캐퍼닉 NFL서 '왕따', 영입구단 없어

    국민의례 불복과 인권운동으로 인해 미국프로풋볼(NFL) 구단들로부터 미운털이 단단히 박힌 쿼터백 콜린 캐퍼닉(31)이 끝까지 외면을 당하고 있다. 스포츠전문채...
    file
    Read More
  18. 트럼프, 독일 3사 경영진 만나 미국 생산 확대 압박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4일 폴크스바겐, 다임러, BMW 등 독일 자동차 3사 경영진과 만나 미국에서의 생산 확대를 압박했다. 백악관은 성명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file
    Read More
  19. 콜로라도 9살 소년, 눈싸움 금지법 고쳐

    콜로라도 주 세브란스에 사는 9살 소년이 오래도록 전해 내려오던 비현실적인 법령을 뜯어고치는 데 성공해 화제가 되고 있다. 데인 베스트는 학교에서 친구들과 ...
    file
    Read More
  20. 양진호 구속기소, 특수강간·대마초 흡입 등 6개 혐의

    검찰이 갑질 폭행과 동물 학대 등의 엽기행각으로 국민적 공분을 일으킨 한국미래기술 회장 양진호씨를 구속기소하고 음란물 유포로 벌어들인 범죄 수익금 71억여...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4 55 56 57 58 59 60 61 62 63 ... 323 Next
/ 323

맛슐랭

칼럼

최문규의 일침(一鍼)-3.1 민주혁명 운동 100...

1910년 8월29일, 대한제국 마지막 황제 순종(이척)은 ...

최문규의 일침(一鍼)-전시행정

한국정부는 예비 타당성(예타) 조사없이 토목공사 즉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