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01월 27, 2020
    Today : 5420  Yesterday : 9497  Total : 648340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일리노이주 최대 도시 시카고를 주로부터 분리해 독립시키자는 법안이 제출되면서 논란이 제기되고 있다. 그러면서 실제로 시카고가 미국의 51번째 주가 될 수 있을지 현실화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일리노이주 하원 공화당 소속 의원들은 최근 미국에서 3번째로 큰 도시 시카고를 일리노이주로부터 떼어 내 51번째 주로 만들자는 법안에 서명했다고 폭스 뉴스가 15일 전했다.

 

Choose_Chicago_8086f9ab-7fa4-4515-aaca-244b7ca7e0f6.jpg


법안 발기인 C. D. 데이비즈마이어 의원은 현지 신문 '스테이트저널-레지스터'는 "이 법안은 연방 의회가 3대 도시 시카고를 51번째 주로 분리 독립하도록 승인해 달라고 촉구하고 있다"며 "시카고와 일리노이주가 분리되면 안 된다고 믿지 않는다"고 밝혔다.

데이비즈마이어 의원은 "시카고가 뉴욕, LA, 샌프란시스코와 경쟁을 벌이고 있는 것은 엄연한 현실"이라며 "분리되더라도 양측은 서로 호혜적인 관계를 유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 헌법에 따르면 법안의 통과에는 연방의회와 주 의회의 승인이 필요하다.

 

<이온안 기자> 


Today : 5420 Yesterday : 9497 Total : 6483404


  1. 시카고 미 51개주 될까?, 분리 독립 법안 제출

    일리노이주 최대 도시 시카고를 주로부터 분리해 독립시키자는 법안이 제출되면서 논란이 제기되고 있다. 그러면서 실제로 시카고가 미국의 51번째 주가 될 수 있...
    file
    Read More
  2. 트럼프 재선 선거자금 모금, 민주당 후보들 압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캠프가 올해 1분기 3,000만 달러가 넘는 선거자금을 모금하며 민주당 대선주자들을 크게 압도했다고 AP통신과 NBC가 14일 보도했다....
    file
    Read More
  3. 러북정상회담 다음주 성사 가능성 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이 다음 주 성사될 가능성이 크다고 복수의 러시아 현지 소식통이 15일 밝혔다. 러북 관계에 정통한 소식통은 이날 "블라디...
    file
    Read More
  4. (창간 2주년 축사) 박준용 샌프란시스코 총영사

    K.D Times의 창간 2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K.D Times는 많은 찬사가 아깝지 않은 언론입니다. K.D Times는 제작과 경영의 방식부터가 시대의 흐름에 맞추...
    file
    Read More
  5. 세계서 가장 위험한 새 공격에 플로리다 남성 사망

    플로리다주에서 한 남성이 '세상에서 가장 위험한 새'로 알려진 화식조(Cassowary)의 공격을 받아 숨지는 사건이 벌어졌다. 14일 워싱턴포스트 등에 따르...
    file
    Read More
  6. '왕의 규환' 우즈, 14년만에 마스터스 우승

    노장은 죽지 않았다. 사라지지도 않았다. 44살의 골프 챔피언 타이거우즈 얘기다. 14일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에서 PGA(미국프로골프) 투어 시즌 첫 ...
    file
    Read More
  7. 유승민, 세월호 5주기···그날의 아픔은 그대로”

    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대표는 세월호 참사 5주기를 앞둔 15일 “우리는 이제 통합과 치유의 길로 나아가야 한다”며 “정치권부터 비극을 정치적...
    file
    Read More
  8. 4살 남동생이 쏜 총에 6살 누나 사망

    조지아주의 한 소녀가 4살짜리 동생이 실수로 발사한 총에 머리를 맞아 목숨을 잃었다. 14일 언론들에 따르면 지난 8일 조지아주 애틀랜타 인근에서 밀리 드류 켈...
    file
    Read More
  9. 택사스·미시시피주 토네이도로 3명 사망·20여명 부상

    남부 텍사스주와 미시시피주에 주말 사이 풍속이 최고 시속 약 140마일(225㎞)에 달하는 강력한 토네이도가 휩쓸었다. 14일 현지 방재 당국은 미시시피주 등지에...
    file
    Read More
  10. AA '보잉 737 맥스' 운항중단 8월19일로 연장

    두 차례 추락 참사를 일으킨 '보잉 737 맥스' 기종의 운항중단이 장기화하고 있다. 아메리칸항공은 보잉 737 맥스 기종의 운항중단을 오는 8월 19일까지 ...
    file
    Read More
  11. 앤디 김·로 카나 의원, 트럼프에 남북교류사업 지원 촉...

    캘리포니아 산타클라라 카운티 등에 지역구(17지구)를 둔 민주당의 로 카나(캘리포니아), 앤디 김(뉴저지) 연방 하원의원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한반도 비...
    file
    Read More
  12. ‘정준영 카톡방’ 충격 내용, “수면제 먹여…ㅋㅋㅋ”

    정준영 단톡방’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을 조롱하고 여성 신체를 비하하는 대화가 오갔다는 보도가 나와 논란이 일고 있다. BBC코리아가 13일 새롭게 ...
    file
    Read More
  13. 홍역 확산에 백신 갈등...종교 신념 vs 등교 금지

    미국에서 일부 주가 비상사태를 선포하는 등 홍역이 확산하는 가운데 백신 접종을 둘러싸고 갈등이 빚어지고 있다. 일부에서 종교적 신념 등을 이유로 백신 접종...
    file
    Read More
  14. 억지부리다 항공사 직원 뺨 때린 40대 입건

    여행 가방 무게를 두고 말다툼을 벌이다가 항공사 직원 뺨을 때린 40대가 경찰에 입건됐다. 인천공항경찰단은 폭행 혐의로 여성 A씨(48)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4...
    file
    Read More
  15. (영상)세계 최대 크기 제트기 첫 시험비행 성공, 보잉7...

    제트기에 로켓을 장착한 인공위성을 싣고 하늘로 날아오른 뒤, 공중에서 로켓을 우주로 쏘아 올리는 ‘신개념 인공위성 발사’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
    file
    Read More
  16. (영상)트럼프 ‘9·11 짜깁기 영상’으로 무슬림 의원 공격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최근 2011년 '9·11테러' 당시 동영상을 짜깁기한 트위터 게시물로 민주당 소속의 무슬림 의원을 비난하고 나서 논란이 일...
    file
    Read More
  17. SF한인회관 보수에 한인들 힘 보탰다, 70명 참가

    샌프란시스코 한인회(회장 곽정연) 주최로 한인회관 건물보수기금 모금 골프대회가 13일 샌리앤드로 모나크베이 골프클럽에서 열렸다. <사진=샌프란시스코 한인회...
    file
    Read More
  18. 저커버그 연봉 1달러, 작년 경호비용은 2260만달러

    페이스북이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 경호에 무려 2260만 달러가 넘는 비용을 지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12일 로이터 통신은 세계 최대 소셜미디어...
    file
    Read More
  19. 로이킴 재학중인 조지타운 교내 신문에 음란물 유포 혐...

    가수 로이킴(본명 김상우·26)의 음란물 유포 사건이 재학 중인 미 동부 명문 조지타운 대학교 교내신문에 실렸다. 조지타운대 교내신문인 '더 호야...
    file
    Read More
  20. fisher-price 요람 470만개 '리콜', 질식사 10년간 30건

    세계적인 유아용품 브랜드 피셔프라이스가 유아 사망사고 원인으로 지목된 자사 제품 전동식 요람(sleepers)을 대량 리콜 조치했다. 미국 소비자제품안전위원회(C...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131 ... 461 Next
/ 461

맛슐랭

칼럼

개빈 뉴섬 주지사 컬럼- 만인을 위한 캘리포...

  온 더 레코드, 개빈 뉴섬: 만인을 위한 캘리포니...

최문규의 일침(一鍼)- '민족의 보물'

1592년 4월 13일 지금으로부터 427년 전 일본의 풍신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