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02월 24, 2020
    Today : 2475  Yesterday : 10386  Total : 6741901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와 공지영 작가가 설전을 주고 받았다.

공 작가는 14일 페이스북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비판한 진 전 교수의 발언을 담은 기사를 공유하며 “‪가까운 자리에 있던 분들의 전언에 의하면 이분이 평소에도 불안하고 힘들다고 한다. 이분 친구들이 좀 케어해드렸으면 좋겠다. 진심이다 ㅠㅠ”라는 글을 남겼다.

진 전 교수는 공 작가의 발언을 되받아쳤다. 그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공지영씨, 유튜브 그만 보시고, 트위터 그만하시라. 동네 마을회관에라도 좀 다녀라. 말벗이 생기면 증상이 한결 호전될 거다”라고 적었다.

진 전 교수는 이어 글을 하나 더 올리면서 공 작가에 대한 비판 수위를 높였다. 그는 “공 작가가 허언증이 심해졌다. 외로움이 사무쳐서 헛것이 보이나 보다”라며 “나와 ‘가까운 자리에 있다’는 그 사람들, 대체 누군가. 나도 궁금하다. 어느 놈들이 감히 나랑 가깝다고 사칭하고 다니나. 공지영씨 소설 속 인물들 같은데, 소설과 현실은 구별하시라”라고 퍼부었다.

 

01.20993667.1.jpg


그러면서 “만나는 사람은 고교 동창생들뿐. 지난달, 강남에서 즐겁게 술 잘 먹고 헤어지고, 2월 초에 같이 강원도 놀러 가기로 했는데, 뭔 불안감”이라며 “이 분, 보자 보자 하니 남의 사생활의 영역까지 거론하는데, 넘어서는 안 될 선이란 게 있는 거다. 저러다 다른 것도 보자고 할까 봐 겁난다”며 글을 맺었다.

공 작가의 진 전 교수 공격은 처음이 아니다. 공 작가는 지난해 9월 정의당에 탈당계를 제출한 진 전 교수를 향해 “오늘 그의 기사를 봤다. 사람들이 뭐라하는데 속으로 쉴드를 치려다가 문득 생각했다”며 “X자당으로 갈 수도 있겠구나, 돈하고 권력주면... 마음으로 그를 보내는데 마음이 슬프다”고 했다.

공 작가는 지난해 11월에도 조 전 장관과 그의 지지자들을 비판한 진 전 교수의 언론 인터뷰를 공유하며 “이 정도면 감히 ‘타락이다’라고 말할 수 있겠다. 박해받는 자 코스프레까지 이른 일그러진 지식인의 초상”이라고 비판했다. 진 전 교수는 이 인터뷰에서 자신을 공격한 공 작가를 향해 “왜 그런 식으로 스스로 파멸하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박영규 기자>


Today : 2475 Yesterday : 10386 Total : 6741901


  1. 호주 최악의 산불에 소방관 3700명·군인 3000명 투입

    수십 년 만에 최악의 산불이 덮친 호주에서 수천 명의 소방관뿐만 아니라 군 예비인력까지 상시 투입돼 화재 진압을 하고 있다고 영국 BBC 방송이 13일 전했다. ...
    file
    Read More
  2. 이란 정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용의자 다수 체포

    이란 사법부가 우크라이나항공(UIA) 여객기 격추 사고 관련 용의자들을 다수 체포했다고 14일(현지시간) 밝혔다. AFP∙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골람호세인 ...
    file
    Read More
  3. 스파이크 리 감독, 흑인 최초 칸 영화제 심사위원장 맡아

    미국 영화 감독 스파이크 리가 2020년 칸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장으로 위촉 됐다. 14일 칸 국제영화제 측은 "미국의 스파이크 리 감독이 다음 칸 영화제 심사위원...
    file
    Read More
  4. 미국서 '살아있는 로봇' 최초 개발, 개구리 줄기세포 이용

    개구리의 줄기세포를 이용한 '살아있는 로봇'이 사상 처음으로 미국에서 개발됐다. 13일 영국의 가디언이 터프츠대학과 버몬트대학 연구진이 아프리카발...
    file
    Read More
  5. 필리핀 화산 더 큰 폭발 징후 나타나, 화산재 심각

    지난 12일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남쪽으로 40마일(65㎞)가량 떨어진 곳에서 폭발한 탈(Taal) 화산에서 더 큰 폭발이 발생할 징후가 나타나고 있다. 14일 언론 ...
    file
    Read More
  6. 이란 정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숨긴거 아니다 적...

    이란 정부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사실을 숨기려고 거짓말했다는 국민적 비판과 의혹을 적극적으로 해명하고 나서는 모양새다.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은 14...
    file
    Read More
  7. (이런일도) 사우디 사막에 눈이 내렸다고...

    사우디 아라비아의 사막에 새하얀 눈이 내려 쌓이는 보기 드문 광경이 연출됐다. 15일(현지시간) 미 기상전문매체 아큐웨더닷컴은 최근 사우디 아라비아 북서부 ...
    file
    Read More
  8. 이란 “트럼프, 솔레이마니 암살 혐의로 국제 재판소 제...

    이란 정부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국제 재판소에 제소하겠다고 밝혔다. 13일 알자지라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이란 사법부 수장인 세예드 에브라힘 라이시는 이...
    file
    Read More
  9. 기생충,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 감독상·외국어영화...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제25회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에서 최우수 감독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12일 캘리포니아 샌타모니카 바커행어...
    file
    Read More
  10. 공지영 그동안 공격에 진중권 “외로움 사무쳐 헛것 보...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와 공지영 작가가 설전을 주고 받았다. 공 작가는 14일 페이스북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비판한 진 전 교수의 발언을 담은 기사를 공유하...
    file
    Read More
  11. (이런일도) 웃으면 쓰러지는 희귀병 앓는 10대 소녀

    웃을 때마다 신체의 통제력을 잃고 쓰러지는 희귀병을 앓는 10대 소녀의 사연이 알려졌다. 13일 머큐리 등 언론들은 잉글랜드 셰필드에 거주하는 빌리 호지슨(17)...
    file
    Read More
  12. 강경화, 샌프란시스코 도착...14일 한미외교장관 회담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13일 오전 샌프란시스코에 도착했다. 강 장관은 취재진의 질문에 “예상치 못한…”이라며 별다른 답변 없이 현지 경호원...
    file
    Read More
  13. 아주대 원장, 이종국 교수에게 “때려치워, 이 XX야” 욕...

    유희석 아주대 의료원장이 이국종 아주대 권역외상센터장에게 욕설을 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 센터장은 현재 해군 훈련에 참석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13일 M...
    file
    Read More
  14. 도움 주려 세운 차 타고 달아난 인면수심 커플

    낯선 이에게 도움을 베풀기 위해 차를 세운 운전자가 자신의 차를 도난당하는 황당한 일을 겪었다. 13일 뉴욕포스트 등은 아이다호주 포커텔로의 레이먼드 아귀레...
    file
    Read More
  15. 실리콘밸리서 말춤 춘 박원순 시장, 3억3천만달러 유치

    박원순 서울시장이 샌프란시스코와 실리콘밸리 순방 중 약 3억3000만 달러(3830억여원)규모의 투자를 서울에 유치했다.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이 지역을 방문했...
    file
    Read More
  16. 강경화 장관, 14일 폼페이오 만나러 샌프란시스코로 출발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샌프란시스코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부 장관을 만나기 위해 13일 오후 출국한다. 폼페이오 장관과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 호르무즈 ...
    file
    Read More
  17. 필리핀 화산 용암 분출 20만명 대피, 수도권 일대 마비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남쪽으로40마일 떨어진 따알(Taal) 화산이 폭발했다. 마닐라 니노이 아키노 국제공항은 12일 화산재 위험으로 폐쇄됐으며 국내외 항공편 ...
    file
    Read More
  18. (여론조사)추미애 장관 검찰 인사, 부정·긍정 '팽팽여

    추미애 법무부 장관 취임 후 첫 검찰 고위직 인사를 놓고 부정평가와 긍정평가가 팽팽하게 엇갈린 조사결과가 나왔다. 다만 중도층의 여론은 부정평가 52.4%, 긍...
    file
    Read More
  19. 미 사관학교들, 사우디 아라비아 출신 생도 퇴출

    미국의 사관학교들이 사우디 아라비아 출신의 사관생도들을 본국으로 돌려보낼 예정이다. 12일 미 공영 라디오방송 NPR에 따르면 미국 국방부가 현재 미국에서 교...
    file
    Read More
  20. 호주 최악의 산불에 야생동물 위한 식량 2200kg '투하'

    ‘역대급 산불’에 먹을 것을 구하지 못하는 호주 야생동물들을 위해 호주 정부가 식량 지원에 나섰다. 매트 킨 호주 뉴사우스웨일스주정부 환경부장관...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476 Next
/ 476

맛슐랭

칼럼

개빈 뉴섬 주지사 컬럼- 만인을 위한 캘리포...

  온 더 레코드, 개빈 뉴섬: 만인을 위한 캘리포니...

최문규의 일침(一鍼)- '민족의 보물'

1592년 4월 13일 지금으로부터 427년 전 일본의 풍신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