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05월 30, 2020
    Today : 8508  Yesterday : 10502  Total : 765739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최근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책임론을 주장해온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중국 정부를 "악랄한 독재 정권"이라고 부르며 비난 수위를 높였다. 그는 중국이 약속한 신종 코로나 지원 금액이 보잘것없다며 제대로 지키는지 지켜보겠다고 밝혔다.

뉴욕타임스(NYT) 등 언론들에 따르면 폼페이오 장관은 20일 국무부 청사에서 브리핑을 시작하면서 중국에 대한 사실관계를 짚고 넘어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은 1949년 이래 악랄한 독재 정권, 공산주의 정권에 의해 통치돼왔다"며 "후베이성 우한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에 대한 중국 공산당의 대응은 공산국가 중국에 대한 우리의 보다 현실적인 이해를 가속화시켰다"고 지적했다.

 

1.jpg


폼페이오 장관은 브리핑에서 지난 18일 세계보건기구(WHO) 연차 총회 당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기조연설을 집중 공격했다.

 

그는 시 주석이 앞으로 2년간 신종 코로나 의약품 개발과 지원을 위해 20억달러를 지원하겠다고 밝힌 점에 대해 "세계적 대유행병(팬데믹)과의 싸움에 대한 중국의 기여금은 그들이 전 세계에 지운 비용에 비하면 보잘것없다"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 전염병은 대략 미국인 9만명의 목숨을 앗아갔다. 3월 이래 3600만명 이상의 미국인이 실직했다"며 "전 세계적으로는 30만명이 생명을 잃었다. 우리 추산에 따르면 중국 공산당의 (대응) 실패로 인해 전 세계에 부과된 비용이 9조달러 안팎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미국은 백신 연구에서부터 대비 노력, 인도적 지원에 이르기까지 국제적 대응에 도움이 되기 위해 약 100억달러 규모로 대응했다"며 "이는 중국의 20억달러와 비교되는 것이다. 나는 그들(중국)이 20억달러 약속을 이행하는 것을 보기를 고대한다"고 밝혔다.

 

2.jpg


아울러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이례적으로 시 주석을 직접 겨냥했다.그는 중국이 시종일관 투명하고 책임감 있는 태도를 보였다는 시 주석의 연설에 대해 "그러면 좋았을 것"이라며 중국이 신종 코로나와 관련한 국제적인 조사를 방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중국이 진정한 개방성, 진정한 투명성을 보여주길 원한다면 우리가 하는 것과 같은 기자회견을 손쉽게 열어서 모든 기자가 원하는 어떤 것이든 시 주석에게 물어보게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외에도 중국과 WHO와의 밀착, 홍콩의 반정부 시위, 대만의 WHO 가입 문제를 거론하며 중국에 대한 비난 수위를 높였다.

 

<이온안 기자>


Today : 8508 Yesterday : 10502 Total : 7657398


  1. 미, 코로나 백신 확보 위해 영국 제약사에 12억달러 제공

    미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백신 3억개를 조기에 확보하기 위해 영국 제약업체에 최대 12억달러까지 제공하기로 약속했다. ...
    file
    Read More
  2. 인도서 의료진 마스크 부족 제기한 의사 정신병원행

    인도의 열악한 의료진 마스크 부족 문제를 제기한 의사가 정신병원에 입원한 것으로 드러났다. 21일 영국 BBC에 따르면 20년 경력의 마취과 의사인 수다카르 라오...
    file
    Read More
  3. 뉴욕, 지하철·버스 자외선 램프로 살균 시범 도입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피해가 가장 큰 뉴욕시가 자외선으로 지하철을 살균키로 했다. CNN 방송은 20일 뉴욕 메트로...
    file
    Read More
  4. 세계 신규 확진 하루새 10만6천여명, WHO “확산 아직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신규 확진자가 하루새 최대 규모로 증가하면서 세계보건기구(WHO)가 다시 긴장하고 있다. 20일 언론들...
    file
    Read More
  5. 트럼프 당선 맞췄던 영국기관, 역대급 재선 참패 예상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오는 11월 미 대선에서 '역사적 패배'를 당할 것이라고 영국의 경제 분석기관 옥스퍼드 이코노믹스가 전망했다. 이 기관의 선거 ...
    file
    Read More
  6. 전문가, 한반도 대형 지진 가능성 경고

    한반도에서 최근 소규모 지진들이 발생하면서 한국의 지진 전문가들이 대형 지진 발생 가능성을 경고하고 있다고 20일 독일 매체 도이체벨레(DW)가 보도했다. 이 ...
    file
    Read More
  7. 폼페이오, 시진핑 직접 공격 “악랄한 독재 정권”

    최근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책임론을 주장해온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중국 정부를 "악랄한 독재 정권"이라...
    file
    Read More
  8. 트럼프, 말라리아 체료제 매일 복용 논란에 “중단할 것”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예방약으로 매일 복용 중이라고 했던 말라리아 치료제 하이드록시클로로퀸 복...
    file
    Read More
  9. 트럼프, 백악관 30여년 전통 무시..오바마 초상화 제막...

    미국의 현직 대통령이 전임자를 백악관에 초청해 초상화를 공개하는 전통이 30여년 만에 중단될 위기에 놓였다. CNN방송은 19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재임 기간...
    file
    Read More
  10. 영국 100세 노병 4037만달러 코로나 성금 모아, 기사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퇴치를 위해 거동이 불편한 몸으로 3300만 파운드(약 4037만달러)를 모은 영국의 100세 참전 용사 톰 ...
    file
    Read More
  11. CDC 국장 “경제재개 준비가 돼 있다”

    미국 전역에서 경제활동이 다시 시작된 가운데,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이 경제재개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로버트 레드필드 CDC 국장은 19일 미국의 의회...
    file
    Read More
  12. 미 39개주, 연방에 코로나 대응 비용 전액 보전 요청

    미국 각 주가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대응에 들인 비용 전액을 보전해달라고 연방정부에 요청했다. 미 연방재난관리청(FEMA)은 ...
    file
    Read More
  13. 트럼프, 중국에 “미친사람, 멍청이” 막말 성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관련 중국측 입장 발표에 대해 "미친사람, 멍청이"라는 막말까지 써가며 ...
    file
    Read More
  14. 샌프란시스코 시청 광장에 '노숙자 텐트촌' 설치

    샌프란시스코 시청 앞에 노숙자 수용을 위한 대규모 텐트촌이 설치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로 노숙자 수용 시설이 임시 폐...
    file
    Read More
  15. 어린 자녀, 인구 조사 집계서 빠지고 있다

    글: 마크 헤딘 제공: 에스닉 미디어 서비스 UCLA에서 연구원이자 조언자로 미국 인구 조사국을 돕고있는 폴 옹씨는 2020년 인구 조사 데이터를 두달째 모으고 있...
    file
    Read More
  16. 코로나 항체 만들었다던 모나더, 데이터 불충분 논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백신 임상시험에서 긍정적 결과를 얻었다고 밝힌 미국 바이오업체 '모더나'에 대해 유효성 판...
    file
    Read More
  17. 미 확진자 157만명인데 트럼프 “명예훈장” 주장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57만명에 달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진자 숫자를 "명예훈장(badge of honor)"이라고 자평했다....
    file
    Read More
  18. 미국 코로나로 중단됐던 콘서트 열려, 관객수 20%로 제한

    미 전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봉쇄령을 단계적으로 완화하는 가운데 신종 코로나 사태로 중단됐던 콘서트도 처음으로 열...
    file
    Read More
  19. 미-캐나다 국경폐쇄, 6월21일까지 연장

    미국과 캐나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확산 억제를 위한 국경폐쇄 조치를 한 달 연장한다고 19일 밝혔다. AP통신은 양국이 필...
    file
    Read More
  20. 뉴섬 주지사 “캘리포니아 프로스포츠 6월 초 무관중 시작”

    18일 CNN과 ESPN 등 언론에 따르면 개빈 뉴섬 캘리포니아 주지사는 기자회견을 통해 “프로스포츠를 6월 첫 번째 주에 무관중으로 시작할 수 있을 것”...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7 Next
/ 517

맛슐랭

칼럼

조나탄 스타인 대표-센서스, 모두가 참여하...

같은 목적의 새로운 지도자 - 센서스는 모든 사람들의 ...

박준용 SF총영사 '한인사회의 COVID-19극복 ...

  한인 동포 여러분,   COVID-19으로 얼마나 답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