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01월 26, 2021
    Today : 9992  Yesterday : 10630  Total : 1011219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국에서 집값이 가장 비싼 동네는 캘리포니아 북부에 위치한 애서튼(Atherton) 지역으로, 실거래가 중간값이 700만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부동산 정보업체인 '프로퍼티 샤크'(property shark)가 올해 1월초부터 10월 16일까지 거래된 주택 가격을 우편번호(zip code) 단위별로 분류한 결과를 보면 애서튼에서 거래된 주택 실거래가의 중간값은 700만달러에 달했다.

 

2.jpg

 

<애서튼의 한 저택=Compass Real Estate 갭처>

애서튼은 실리콘밸리 인근 산마테오 카운티에 있는 부촌으로, 이 업체의 연례 조사에서 이번까지 4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뉴욕주 롱아일랜드의 비치타운인 사가포낙(387만5천달러)이 차지했다. 이어 공동 3위는 캘리포니아 남부에 위치한 산타모니카와 LA 지역의 베벌리힐스(375만 달러)가 이름을 올렸다.

 

6위는 로스알토스 힐(345만달러), 8위는 팔로알토(330만달러), 10위는 로스알토스(320만달러)로 10위안에 애서튼을 포함해 사우스 베이지역(Bay Area) 4개 도시가 포함됐다. 사우스 베이에는 샌프란시스코와 실리콘밸리 지역이 포함돼 있다.         

3.jpg

<property shark 캡처>


100위권에는 이처럼 복수의 지역이 같은 순위를 차지한 경우가 적잖아 총 121개 지역이 포함됐다. 이중 실리콘밸리를 낀 캘리포니아주 지역이 87곳으로 가장 많았다. 

 

동부에서는 뉴욕주가 20곳으로 그 뒤를 이었다. 그러나 뉴욕시(NYC)는 올해 이례적으로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뉴욕시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거주하던 부유층 일부가 외곽으로 이주하는 양상을 보인 바 있다.

1.jpg

 

<지난 2월21일 블룸버그가 발표한 미국에서 가장 부자 동네 1위에도 애서튼이 4년 연속 선정됐다. 이 지역의 주민들의 평균 연수입은 52만5000달러이다. 이외에 베이지역의 힐스브로가 3위, 로스알토스 힐이 5위를 각각 차지했다. 이들 두 도시의 평균 연수입은 40만달러 이상이다=abc7 캡처>

 

<박영규 객원기자>   


Today : 9992 Yesterday : 10630 Total : 10112196


  1. 바이든, 옐런 전 연준의장 재무장관에 지명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30일 경제팀 인선을 확정 발표했다. CNBC 등에 따르면 이전에 알려진 것처럼 재닛 옐런 연방준비제도(연준) 전 의장이 재무장관 지명...
    file
    Read More
  2. 미국에 코로나 백신 첫 물량 도착, 공급 임박

    미국 화이자와 영국 아스트라제네카 등 주요 제약사들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백신이 이르면 다음 주부터 각국에 공급될 전망이다. 미국...
    file
    Read More
  3. 도쿄서 '트럼프 미 대통령 재선 지지 집회' 열려

    29일 오후, 도쿄 중심가 히비야공원에 때 아닌 대형 미국 성조기가 너풀거렸다. '트럼프 미 대통령 재선 지지 집회'에 참석자들이 트럼프 진영을 상징하...
    file
    Read More
  4. 호주총리, 중국 외교부 합성사진에 '격분'

    올해 중국과 사이가 틀어진 호주 총리가 중국 외교부의 합성 사진 게시에 격분해 공식적인 정부 차원의 사과를 요구했다.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는 양국 관계가 ...
    file
    Read More
  5. 영국, 2차 락다운에 확진자 3분의 1 감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확산에 따른 2차 이동제한(락다운·Lockdown)을 실시한 영국에서 확진자가 3분의 1이 감소하는 효과를 보인 것으로 ...
    file
    Read More
  6. 바이든, 미 최초로 백악관 대변인실 고위직 7명 모두 여성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최초로 백악관 대변인실 고위직에 전원 여성을 임명했다. 언론들에 따르면 바이든 당선인은 29일 초대 대변인에 인수위 젠 사키 선임...
    file
    Read More
  7. 79세 앞둔 바이든, 반려견과 놀다 발목 '삐긋'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반려견과 놀다가 미끄러지면서 발목을 삐었다. 29일 바이든 당선인 측은 짧은 성명을 내고 바이든 당선인이 지난 28일 그의 반려견 중...
    file
    Read More
  8. 나이지리아 시민 110명 사망, 이슬람 무장단체 보코하...

    아프리카 나이지리아에서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보코하람의 공격에 110명 넘는 민간인이 희생됐다. 나이지리아 주재 유엔(UN) 인도주의조정관인 에드워드 칼...
    file
    Read More
  9. 바이든 취임후 ‘민주주의 위한 정상회의' 개최, 중·러 ...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민주주의를 위한 정상회의(Summit for Democracy)’를 취임 후 개최할 예정이라고 언론들이 전했다. 사실상 중국과 러시...
    file
    Read More
  10. 우주로 간 스타워즈 '다스 베이더', 85세 별세

    영화 '스타워즈'의 유명 캐릭터 '다스 베이더(Darth Vader)' 역을 맡았던 얼굴 없는 영국배우 데이브 프라우즈가 향년 85세로 병마와 싸우다 세...
    file
    Read More
  11. 15년만에 링에 선 '타이슨', 54세 나이 무색

    올해 54세. 마이크 타이슨이 15년만에 링에 복귀해 추억의 팬들에게 화려한 기량을 보였다. 타이슨은 28일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현역시절 4체급을 석권한 '...
    file
    Read More
  12. 중 공장 파견후 한국인 감염됐는데 중국 “한국서 감염”...

    SK하이닉스 중국 충칭 공장에 파견됐던 한국인 직원이 귀국 후 인천공항에서 진행된 진단 검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
    file
    Read More
  13. 트럼프 300만달러 쓴 위스컨신 재검표, 바이든 표 늘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위스컨신주 재검표가 되레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표만 늘려준 것으로 나타났다. 트럼프 대통령 측은 부분 재검표를 위해 300만달러...
    file
    Read More
  14. 트럼프, 바이든 취임식날 출마 선언? '잔칫날 재 뿌린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대통령 취임식 당일 2024년 대통령 출마를 발표하는 계획을 논의 중이라고 '더 데일리 비스트'가 28...
    file
    Read More
  15. 뻔뻔한 중국, 코로나 첫 인간 감염 인도 등 지목

    중국 연구팀이 후베이성 우한 이전에 다른 여러 국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바이러스가 존재했을 가능성을 주장했다. 우한이 최초 발원지가...
    file
    Read More
  16. 미국 집값 1위 도시, CA 산마테오카운티 '애서튼'

    미국에서 집값이 가장 비싼 동네는 캘리포니아 북부에 위치한 애서튼(Atherton) 지역으로, 실거래가 중간값이 700만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부동산 정보...
    file
    Read More
  17. 트럼프 지지자, 선거부정 조사에 기부한 250만달러 “돌...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주장하는 선거부정을 입증하기 위해 관련증거를 찾는 자금으로 쓰라고 250만달러를 기부했던 트럼프 지지자가 약속을 철회했다. 비즈니스...
    file
    Read More
  18. (영상)트럼프 '버럭', 로이터 기자 질문에 고함·삿대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패배 승복을 묻는 글로벌 통신사 로이터의 백악관 출입기자에게 신경질적인 고함과 삿대질한 것을 두고 뒷말이 무성하다. 27일 미국 ...
    file
    Read More
  19. “중국, 트럼프 보다 바이든 더 겁낸다” 왜?

    중국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4년 시절보다 앞으로 올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미국을 더 겁내고 있다고 중국통인 유명 이코노미스트 짐 오닐이 지적했다. 골...
    file
    Read More
  20. 트럼프, 조지아주 연방상원의원 선거 지원에 '총력'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조지아주 연방 상원의원 결선투표 장으로 지지자들을 불러 모으고 있다고 CNBC가 27일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부정선거 주장에 호응...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597 Next
/ 597

맛슐랭

칼럼

윤상수 샌프란시스코 총영사 2021년 신년사

  존경하는 한인 동포 여러분, 2021년 신축년 새해...

조나탄 스타인 대표-센서스, 모두가 참여하...

같은 목적의 새로운 지도자 - 센서스는 모든 사람들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