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섬 CA주지사, 소득 7만5천달러 미만에 지원금 발표

by KDT posted May 11,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주민소환 투표' 위기에 직면한 개빈 뉴섬 캘리포니아 주지사가 COVID-19으로 인한 경제 문제를 극복을 이유로 1000억달러 규모의 경제회복 지원 계획을 발표했다. 여기에는 소득이 7만5000달러 미만인 모든 거주자에 대한 세금 환급 및 임대료와 공과금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구들에 대한 추가 지원이 포함됐다.

 

1.jpg

 

10일 뉴섬 주지사는 '캘리포니아가 큰 소리로 돌아올 것'이라는 주제의 기자회견을 갖고 이 같은 계획을 발표했다. 이 계획의 핵심은 캘리포니아 주민 3분의 2에게 현금을 지급하는 것이다.


세부적으로 캘리포니아 주민 3분의 2가 최소 600달러를 받게 되며 자녀가 있는 가정은 여기에 500달러를 추가로 받게 된다.

 

2.jpg


뉴섬 주지사는 COVID-19 발발 초기 이 위험을 잘 다룬다고 평가받았지만 미국 내 타 지역이 점차 관련 규제를 푸는 상황에서도 엄격한 제한을 유지하면서 소상공인들을 중심으로 한 일부 유권자들로부터 점점 더 많은 비난을 받았다. 더구나 뉴섬 주지사의 강력한 제한에도 불구하고 캘리포니아는 미국 내에서 겨울동안 COVID-19가 급증한 최악의 지역으로 꼽혔다.

뉴섬 주지사에 대한 퇴출 투표를 요구하는 청원서는 현재 서명 수를 충족한 상태이다. 

 

4.jpg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