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07월 09, 2020
    Today : 2744  Yesterday : 10241  Total : 806264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 주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산세를 막기 위해 합당한 이유없이 실외로 나온 주민에게 최대 징역 6개월형을 내릴 수 있는 공중보건명령을 내렸다.

 

지난 31일 호주 일간 시드니모닝헤럴드에 의하면 NSW 주 정부는 생필품 구매나 재택근무가 불가능한 직업, 운동, 의료, 간호 등의 합당한 사유 없이 실외에 나온 주민들에게 징역 6개월 또는 벌금 1만1000 호주달러(약 미화 6730달러 )의 벌금형에 처하는 공중보건명령을 발동한다고 발표했다. 위반이 반복되면, 첫 위반 다음날부터 하루에 벌금 5500 호주달러(약 미화 3360달러)가 적용된다.

 

2 (2).jpg

 

공중보건명령을 어긴 법인에는 벌금 5만5000호주달러가 부과되며 위반이 계속되면 다음 날부터는 하루에 벌금 2만7500 호주 달러가 적용된다. 결혼식, 장례식, 이사, 헌혈, 법적책임 이행, 공공서비스 이용, 가정폭력 지원, 가족 만남, 성직자들의 종교 사무 등은 예외로 인정된다.

 

글레이즈 베르지클리언 NSW 주 총리는 "법적으로 허용된 목적 이외에는 집 밖 출입을 삼가야한다"며 "집안에서 모든 걸 해결할 수 있다면 집을 떠나지 말라"고 강조했다.

 

이런 강력한 보건명령이 시행된 이유는 NSW주 내에 신종 코로나가 빠르게 확산 중이기 때문이다. NSW주는 전날까지 신종 코로나 확진자수가 2031건으로 보고했으며, 이는 호주 전체 확진자 수의 절반 가량이다.

 

2.jpg

 

31일 오전 호주 연방정부가 발표한 호주 전체 코로나19 확진자수는 4359명이며 이중 사망자는 18명으로 집계됐다.

 

<이온안 기자>


Today : 2744 Yesterday : 10241 Total : 8062646


  1. 유럽 11개국 봉쇄 조치, 최소 5만9천명 생명 살려

    유럽 각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산을 막기 위해 이동제한 과 '사회적 거리 두기' 조치를 취하면서 최소 5만9000...
    file
    Read More
  2. 호주 NSW, 이유없는 외출시 6개월 징역 또는 벌금 6730...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 주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산세를 막기 위해 합당한 이유없이 실외로 나온 주민에게 최대 ...
    file
    Read More
  3. 미국럭비연맹 '파산신청', 코로나가 결정타

    미국럭비연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사태로 인해 재정 상태가 더욱 악화되며 결국 회생 보호 절차를 밟게 됐다. AP통신은 ...
    file
    Read More
  4. 뉴욕, US오픈 테니스 경기장 임시병원으로 전환

    US 오픈 테니스 경기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임시 병원으로 전환된다. 지난 31일 CNN에 따르면 매년 여름에 열리는 US 오...
    file
    Read More
  5. 코로나에 투우장·경기장, 노숙자쉼터로 변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산으로 전 세계 국민들에 격리조치가 내려지는 가운데 각 국이 노숙자 임시 쉼터를 만들고 있다고 1...
    file
    Read More
  6. 트럼프, 전국민 '마스크' 착용 권고 논의중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3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미국인이 공공장소에서 마스크 착용을 권...
    file
    Read More
  7. 미국 코로나 사망자, 9·11 테러 희생자 넘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에 따른 미국인 사망자가 9·11 테러 희생자 수를 넘어섰다. 31일(미 동부시간) 새벽 0시46분 기...
    file
    Read More
  8. 러시아, 미국에 대규모 의료 물품 지원

    러시아가 갈등 관계에 있는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대응을 지원하기 위해 대규모 의료 물품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file
    Read More
  9. 이탈리아 전역 합동 추모, 사망 세계 최대 1만2428명

    31일 정오를 기해 이탈리아 전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으로 희생된 이들을 추모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수도 로마를 비...
    file
    Read More
  10. KACF-SF, 코로나 피해구제 유익한 정보 온라인 개설

    샌프란시스코 한인 커뮤니티재단(KACF-SF):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피해구제 참고자료 페이지 개설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로 베이지역에 자택대피 명령이 내려진 이...
    file
    Read More
  11. 미 환경청 전국민에게 “변기에 휴지만 버려달라” 성명 ...

    미 환경보호청(EPA)이 전국민에게 화장실 변기에 휴지 외에 다른 것은 버리지 말아달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30일 폭스뉴스 등은 이날 EPA가 모든 미국인들이 화장...
    file
    Read More
  12. 연방정부, CA에 고장난 '인공호흡기' 보내 수리중

    캘리포니아주에 연방정부가 소량의 인공호흡기를 제공했으나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무용지물로 드러나 파장이 일고 있다. 30일 정치전문매체 더힐 등 언론에 따르...
    file
    Read More
  13. 박준용 SF총영사-'COVID-19 팬데믹 상황에서 드리는 말씀'

    COVID-19 팬데믹 상황에서 드리는 말씀 한인 동포 여러분, COVID-19이 전 세계를 강타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살고 있는 미국이 이제 감염 확진자 최다 국가가 되...
    file
    Read More
  14. SF총영사관, 30일(월) 관할지역 동향·확진자 현황

    1. 캘리포니아 북부 동향 ㅇ 런던브리드 샌프란시스코 시장은 자택 대피령을 기존 5월 1일 까지로 연장한다고 언론브리핑에서 발표함. - 베이지역의 알라메다, 콘...
    file
    Read More
  15. (SF총영사관)4월1일부터 한국 입국자 2주간 의무 격리

    샌프란시스코 총영사관 알림 한국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4.1(수) 0시부터 한국으로 입국하는 모든 해외 입국자를 대상으로 14일간 자가격리 또는 시설격리를 의...
    file
    Read More
  16. 미, 8월까지 8만명..4월15일 하루 2천명 사망 예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로 4월 15일 하루에만 발생할 사망자가 2,200명이 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5월까지 지켜도 8월까지 8만...
    file
    Read More
  17. 결혼 53주년 영국 노부부, 코로나로 12시간 간격 사망

    영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에 감염된 노부부가 12시간 간격으로 숨을 거뒀다. 이 노부부는 올해로 결혼 53주년을 맞이해 ...
    file
    Read More
  18. 도쿄올림픽, 내년 7월 23일 개막 확정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확산으로 연기된 도쿄올림픽이 거의 꼭 1년 뒤인 내년 7월 23일 개막하는 것으로 확정됐다. 또 패럴림...
    file
    Read More
  19. FDA, 말라리아 치료제 '코로나' 치료 목적 사용 허가

    미 연방 식품의약국(FDA)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신종 코로나, COVID-19) 치료 목적으로 말라리아 치료제인 클로로퀸과 유사 약물 하이드록시클로로...
    file
    Read More
  20. 트럼프, 병원의 마스크 수요 급증에 “도둑질” 의혹..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뉴욕의 병원에서 마스크 수요가 급격히 늘어난 것을 두고 '도둑질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해 논란이 일고 있다. 뉴욕에서 신종 ...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 531 Next
/ 531

맛슐랭

칼럼

조나탄 스타인 대표-센서스, 모두가 참여하...

같은 목적의 새로운 지도자 - 센서스는 모든 사람들의 ...

박준용 SF총영사 '한인사회의 COVID-19극복 ...

  한인 동포 여러분,   COVID-19으로 얼마나 답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