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09월 17,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세계 최고 부자인 동시에 세계 2번째로 민간 우주기업의 우주선을 타고 우주관광에 나섰던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창업자가 20일 무사히 비행을 마치고 지상에 착륙했다.

CNN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이조스는 이날 텍사스주 벤혼에서 북쪽으로 약 24.8마일(40km) 떨어진 블루오리진 발사기지에서 동승자 3명과 함께 우주로 날아올랐다.

 

3.jpg

 

블루오리진 최고경영자(CEO)를 맡고 있는 베이조스는 이날 남동생 마크와 1960년대 미 항공우주국 우주비행사 시험에 통과됐으나 우주인에 뽑히지 못했던 82세 윌리 펑크, 18세 물리학과 학생 올리버 다먼과 함께 블루오리진의 ‘뉴셰퍼드’ 우주선에 탑승했다.

컴퓨터가 조종하는 뉴셰퍼드는 승무원들이 탑승하는 캡슐과 추진로켓으로 이루어졌다. 이날 발사 이후 약 1분 뒤에 추진 로켓과 캡슐이 분리되었으며 승무원 캡슐은 분리 직후 국제항공연맹(FAI)이 인정하는 우주의 경계인 '카르만 라인(고도 100km)' 지점을 돌파했다.

 

1.jpg

 

재사용이 가능한 추진 로켓은 분리 직후 무사히 발사장으로 다시 돌아왔고 캡슐은 고도 66마일(106km)까지 올라갔다가 하강했다. 지난 11일 영국 버진그룹의 리처드 브랜슨 회장은 민간 우주기업 버진 갤럭틱의 우주선을 타고 고도 86km 지점까지 올라가 세계 최초의 민간 우주기업 우주관광 탑승자라는 기록을 가졌다. 베이조스는 비록 2번째지만 브랜슨보다 높이 올랐다.

블루오리진이 공개한 대화 녹음에 따르면 펑크는 우즈에 닿자 “이 위는 어두워”라고 말했고 다른 승무원들은 환호성을 질렀다. 캡슐은 약 3분 가까이 무중력 상태에 머물다 다시 대기권으로 내려갔고 발사장 인근에 낙하산을 펼치며 무사히 착륙했다. 베이조스는 캡슐이 열리자 “인생 최고의 날이다”라고 말했다.

 

2.jpg

 

베이조스는 이번 비행이 성공하면서 2번째 민간 우주관광 탑승객이라는 기록과 동시에 우주개발 역사상 최초로 ‘조종사 없는 우주비행’ 기록까지 세웠다. 앞서 브랜슨이 탑승했던 버진갤럭틱의 우주선 ‘유니티’는 조종사 2명이 탑승했으나 뉴셰퍼드의 경우 이륙부터 착륙까지 컴퓨터가 제어했다.

 

<박현종 객원기자>



  1. (이런일도)교도관 인질로 잡은 죄수, 피자 20판과 헬기...

    스웨덴의 한 교도소에서 수감자들이 교도관을 인질로 잡고 피자 20판과 헬리콥터를 요구하다 다시 검거되는 일이 있었다. 21일 AP통신은 스웨덴 에스킬스투나 밖...
    file
    Read More
  2. 시스키유카운티 이민자, 아시안 노린 폭력 저항 시위

    시스키유 카운티의 이민자들, 반 아시안 폭력에 저항하고 나섰다. 이레카, 캘리포니아 – 캘리포니아부터 밀워키, 미네아폴리스에서 온 600여명의 몽족 미국...
    file
    Read More
  3. 캘리포니아 주지사 리콜 선거, 41명 후보자 나와

    COVID-19 방역을 둘러싼 내로남불 논란을 일으킨 개빈 뉴섬 캘리포니아주 주지사에 대한 주민소환(Recall) 투표가 오는 9월 실시되는 가운데, 이번 주지사 리콜 ...
    file
    Read More
  4. SF 스페셜콰이어 라이온스클럽, 노스경찰서에 마스크 전달

    샌프란시스코 스페셜콰이어 라이온스클럽(회장 강승구)은 21일 샌프란시스코 한인들이 밀집해 있는 노스 경찰서를 방문해 마스크 2000장을 전달했다. 이날 해당 ...
    file
    Read More
  5. 도쿄올림픽 조직위, TV와 냉장고 없는 선수촌 “돈내고 ...

    선수촌에 TV와 냉장고가 없다는 비판에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황당 해명을 내놨다. TV와 냉장고 등은 유상 대여 대상이고 선수단의 요청이 있어야 제공한다는 ...
    file
    Read More
  6. 미국민 평균 기대수명 77.3세, 전년보다 1.5세 감소

    세계적으로 COVID-19 때문에 가장 큰 인명 피해가 발생한 미국에서 평균 기대 수명이 COVID-19로 인해 1년 반 가까이 줄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 인터넷 매...
    file
    Read More
  7. WHO “팬데믹 끝났다는 사람 '바보의 낙원'서 살고 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이 21일 도쿄에서 열린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총회에 참석해 가진 기조연설에서 "COVID-19 팬데믹...
    file
    Read More
  8. 혼혈 일본 테니스 스타 수영복 사진 논란, 왜?

    여자 테니스 세계랭킹 2위인 일본 혼혈 오사카 나오미가 또 다시 논란에 휘말렸다. 긴 머리를 한채 검은색 망사 수영복을 입고 서 있는 모습으로 유명 스포츠 잡...
    file
    Read More
  9. 구글 등 빅테크에 비판적인 캐넌, 반독점 국장에 지명

    조 바이든 대통령은 빅테크에 비판적 입장을 견지해온 변호사 조너선 캔터(47)를 법무부 반독점 국장에 지명했다. 백악관은 보도자료에서 캔터에 대해 "강력하고 ...
    file
    Read More
  10. 영부인 질 바이든, 예정대로 도쿄올림픽 개막식 참석

    조 바이든 대통령의 부인인 질 바이든 여사가 예정대로 도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한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20일 정례 브리핑에서 "아무것도 변하지 않았다"...
    file
    Read More
  11. 가출 거북이 1년만에 집과 900m 떨어진 곳서 발견, 역...

    가정집에서 기르던 생후 14년 된 애완용 거북이가 집을 탈출한 지 1년 만에 집과 900여m 떨어진 곳에서 발견됐다. 맥시라는 이름의 거북이가 잉글랜드 남부 윌트...
    file
    Read More
  12. 18세 소녀, 어릴 적 성폭행범 찾아내 살해

    남미 온두라스의 한 18세 소녀가 어릴 적 자신을 학대·성폭행한 50대 남성을 직접 살해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그야말로 ‘사적 복수’를 단행...
    file
    Read More
  13. 도쿄올림픽, 골판지 침대 이어 낮은 욕실 천장 논안

    2020도쿄올림픽 선수촌이 골판지 침대 논란에 이어 욕실 높이 논란에 휩싸였다. 해외 장신 선수들은 선수촌 욕실의 낮은 층고로 인해 천장에 머리가 닿거나 고개...
    file
    Read More
  14. 카타르항공, 세계 최고 항공사 1위...유나이티드 8위

    카타르항공이 뉴질랜드항공을 제치고 세계 최고 항공사 1위 자리에 올랐다. COVID-19 팬데믹이 세계 최고 항공사 순위에 영향을 준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라인레...
    file
    Read More
  15. CGD, 인도 코로나 사망자 40만명 아닌 최대 490만명 추산

    인도에서 COVID-19에 따른 사망자 수가 공식 통계의 최대 10배가 넘을 것으로 추산됐다. 인도 정부는 지금까지 COVID-19 사망자 수가 약 40만명이라고 밝힌 바 있...
    file
    Read More
  16. 우주여행 성공한 베이조스 “인생 최고의 날”

    세계 최고 부자인 동시에 세계 2번째로 민간 우주기업의 우주선을 타고 우주관광에 나섰던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창업자가 20일 무사히 비행을 마치고 지상에 착...
    file
    Read More
  17. 바이든 “대규모 재정지출, 인플레이션 우려 없다”

    조 바이든 대통령이 19일 지금의 인플레이션(물가상승)은 일시적일 것이라며 미 경제 회복세를 해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인플레이션이 미 경기회복을 좌초시...
    file
    Read More
  18. 일본, 불법 촬영 예방 포스터 “가방으로 가려라”

    일본에서 한 불법 촬영 예방 포스터가 피해자에게 범죄의 책임을 전가하는 듯한 문구로 논란이다. 최근 트위터 등 SNS에 한 불법 촬영 예방 포스터가 화제가 됐다...
    file
    Read More
  19. 도쿄올림픽 선수촌, '안티 섹스' 골판지 침대 논란

    오는 23일 도쿄올림픽이 개막하는 가운데 올림픽 참가 선수들로부터 선수촌의 '골판지 침대'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다. 도쿄올림픽 미국 장거리 육상 대...
    file
    Read More
  20. 최석호 의원, 11월22일 '캘리포니아 김치의 날' 지정안...

    최석호 캘리포니아주 하원의원은 11월 22일을 '캘리포니아 김치의 날'로 지정하는 결의안을 최근 발의했다. 최 의원은 지난 16일 SNS에서 "LA한국문화원 ...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652 Next
/ 652

맛슐랭

칼럼

에리카 판 박사 '백신으로 우리 아이들 지키자'

에리카 판 박사(캘리포니아주 면역학자)의 온 더 레코...

킴벌리 S. G. 장, 의학박사=청소년 백신 접종

12세 이상 청소년도 이제는 코로나-19 백신을 접종 받...

(기고) 5월은 '아태계(AAPI) 문화유산의 달'

5월은 아시안아메리칸·퍼시픽아일랜더(아시안태평양계...

레이널드 사모아 의학박사-“간호사들에게 감...

  간호사들에게 감사합시다   - 우리 모두는 팬데...

윤상수 샌프란시스코 총영사 2021년 신년사

  존경하는 한인 동포 여러분, 2021년 신축년 새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