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09월 23, 20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내년 미국 대통령 선거의 공화당 후보를 선출하기 위한 당내 경선 시작이 4개월 정도 남았다. 아직까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파죽지세로 선두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CNN 방송이 여론조사기관 SSRS에 의뢰해 공화당 첫 경선 후보 토론 이후인 지난달 25~31일 미국의 성인 1503명을 대상으로 진행해 5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 공화당 지지 성향의 유권자 52%가 트럼프 전 대통령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어 론 디샌티스 플로리다 주지사가 18%의 지지를 얻어 1위인 트럼프 전 대통령과 30%p 넘는 격차를 보였다. 트럼프 전 대통령의 압도적인 우세다.

 

트럼프=백악관.jpg

 

<트럼프 전 대통령. 출처 백악관 홈페이지 캡처>

 

디샌티스 주지사는 트럼프 전 대통령을 빼고는 유일하게 두 자릿수 지지율을 보였다.

 

마이크 펜스 전 부통령과 니키 헤일리 전 유엔대사가 7%로 뒤를 이었고 두각을 보이고 있는 비벡 라마스와미 후보가 6%, 팀 스콧 하원의원이 3% 지지율을 보였다.

 

첫 번째 토론에서 가장 공격적인 태도를 이어간 라마스와미 후보의 경우 6월 조사에서 지지율 1%에 불과했지만 이번에는 6%로 지지율이 상승했다.

 

공화당 성향 유권자의 43%는 또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한 확고한 지지 입장을 굳혔다고 답했다. 나머지 20%는 다른 후보를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37%는 아직 후보를 정하지 못했다고 응답했다. 응답자의 61%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공화당 경선 후보가 될 것으로 예측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지난달 24~30일 공화당 유권자 600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도 트럼프 전 대통령 지지율은 4월 대비 11%p 상승한 59%를 기록했다.

 

디샌티스 주지사는 지지율이 13%포인트 하락한 13%에 불과했다. 두 사람의 격차는 무려 46%p에 달했다.

 

최근 조지아주에서 대선 개입 혐의로 네 번째 기소된 트럼프 전 대통령은 사법 리스크에도 지지기반을 다지고 있다. 다만 공화당 유권자 사이에서도 트럼프 전 대통령의 기소에 따른 우려는 적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CNN 조사에서 공화당 지지 성향 응답자의 44%는 트럼프 전 대통령 기소가 그의 본선 경쟁력에 악영향을 미칠 가능성에 심각하게 우려한다고 밝혔다. 나머지 56%우려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전체 응답자로 확대하면 1·6 의회 난입 사태와 관련한 기소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출마 자격을 박탈해야 한다는 답변이 절반을 넘는 51%에 달했다. 또한 전체 응답자의 47%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본인 행위의 결과로 이 같은 무더기 기소 사태에 직면했다고 평가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워싱턴포스트(WP)도 최근 전국 단위 각종 여론조사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이 평균 50%가 넘는 지지율을 보이고 있다며 경선이 집중된 이른바 슈퍼 화요일전날인 내년 34(대선 결과 뒤집기 혐의에 대한) 그의 공판 기일이 잡힌 것도 결과적으로 트럼프 전 대통령에게 유리하게 작용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또 최근 지지세가 주춤하는 양상을 보이는 디샌티스 주지사가 트럼프 전 대통령의 뒤를 이어 두 번째로 당선 가능성이 높은 인물로 지목됐다. 미국 정치분석 사이트 파이브서티에이트’(538·미국 대통령 선거인단 숫자를 뜻함)에서도 디샌티스 주지사는 평균 14.5%의 지지율로 트럼프 전 대통령에 이은 2위에 올랐다.

 

<박현종 객원기자>

 


  1. 샌프란시스코총영사관·KIC, 테크 포럼 개최

    대표 벤처투자사와 유망 투자 기회 논의 3회 실리콘밸리 국제금융협의체와 병행해 개최 주샌프란시스코 대한민국 총영사관(윤상수 총영사)과 한국투자공사(KIC, ...
    newfile
    Read More
  2. “한국어 재밌어요” 샌프란시스코 한국교육원 수료식

    샌프란시스코한국교육원이 운영하는 성인 한국어반 강좌 수료식이 지난 9일 총영사관 리셉션홀에서 개최됐다. 팬데믹을 지나면서 지역별로 온라인으로만 운영했던...
    newfile
    Read More
  3. 대한항공, 캘리포니아 과학센터 2500만달러 후원

    대한항공은 캘리포니아 과학센터 재단 후원을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후원 규모는 2500만 달러다. 이와 함께 퇴역한 대한항공 보잉747 항공기도 전시한다. 대한...
    newfile
    Read More
  4. 세계 최고 호텔 탑 50위 중 1위는?...한국은 없어

    세계 최고의 호텔로 지난해 6월 이탈리아 북부 몰트라시오의 코모호수 기슭에 문을 연 파살라콰 호텔이 선정됐다. 22일 지역 언론에 따르면 영국 미디어 회사 윌...
    newfile
    Read More
  5. 멕시코 '외계인' 시신 주장에 전문가들 “가짜” 개탄

    최근 멕시코 의회 청문회에 외계인 시신이라는 주장으로 논란이 된 의문의 시신에 대한 진위 논쟁이 이어지고 있다. 22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멕시코 언론인 호세...
    newfile
    Read More
  6. 디즈니, 향후 10년간 전세계 테마 파크에 600억달러 투자

    월트 디즈니는 19일 향후 10년 동안 전 세계 테마 파크에 600억 달러(약 79조 8000억원)를 투자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 10년 동안 투자액의 약 두 배로 ...
    file
    Read More
  7. 같은 날 하늘의 별 된 배우 변희봉⸳노영국 발인

    배우 고 변희봉과 노영국이 20일(한국시간) 영면에 든다. 이날 오후 변희봉과 노영국의 발인이 엄수된다. 변희봉의 발인은 이날 오후 12시 30분이다. 장지는 서울...
    file
    Read More
  8. 캘리포니아 40대 여성, 덜 익은 생선 먹고 두 팔⸳다리 ...

    캘리포니아에 사는 40대 여성 로라 바라하스는 덜 익은 역돔을 먹고 비브리오균에 감염됐다. 18일 뉴욕포스트, KRON 등 언론에 따르면 그는 지역 수산시장에서 생...
    file
    Read More
  9. 중 '아이폰 금지령'에도 예약판매 1분 매진

    중국에서 아이폰15 시리즈의 고급 모델이 예약판매를 시작한 지 단 1분 만에 매진됐다. 18일(현지시간) 홍콩 명보·중국 경제망 등에 따르면 15일 중국 전...
    file
    Read More
  10. 구글, 편법 정보 수집...캘리포니아주에 9300만달라 합의

    구글은 소비자 프로파일링과 광고 목적으로 동의 없이 위치 데이터를 사용했다는 의혹 해결을 위해 캘리포니아주와 9300만 달러(약 1236억 6200만 원) 규모에 합...
    file
    Read More
  11. 노르웨이 공주, 미국계 흑인 무속인과 내년 여름 결혼

    노르웨이 국왕 하랄드 5세의 장녀 마르타 루이세 공주가 미국 흑인 무속인으로 유명한 약혼자 듀렉 베렛과 결혼식을 올린다. 15일 현지 언론은 하랄드 5세 노르웨...
    file
    Read More
  12. 멕시코 의회서 '외계인 시신' 공개

    멕시코 의회가 연 외계 생명체에 대한 청문회에서 언론인이자 미확인비행물체(UFO) 전문가를 자처한 남성이 '인간이 아닌 존재'의 시신이라고 주장하는 ...
    file
    Read More
  13. 미 가구 소득 감소, 빈곤율 크게 증가

    미국 가구의 소득은 감소하고 빈곤율은 크게 늘었다. 미국 인구조사국은 연례 통계 자료집인 '미국의 수입 : 2022'를 통해 물가상승률이 반영된 미국 가...
    file
    Read More
  14. 모로코 지진 사망자 2862명, 부상자 2562명

    모로코 국영 일간지 '르 마탱'은 11일(현지시간) "내무부가 이날 오후 7시 기준 이번 지진으로 2862명이 숨지고, 2562명이 다친 것으로 잠정 집계했다"고...
    file
    Read More
  15. 7세 소녀 2.95캐럿 다이어몬드 발견, 아칸소주 국립공원서

    미국에서 7세 어린이가 생일을 맞아 가족들과 주립공원에 놀러 갔다가 대형 다이아몬드를 발견해 화제다. 10일 아칸소주 주립공원 관리소에 따르면 지난 1일 아칸...
    file
    Read More
  16. 모로코 지진 사망자 최소 632명...각국 정상 지원 표명 

    규모 6.8의 강진이 발생한 모로코에 사상자 등 피해가 눈덩이처럼 불어나자 세계 각국 정상들이 애도와 지원 의지를 표명하고 나섰다. 모로코 내무부는 9일 오전...
    file
    Read More
  17. 최점균 신임 SF평통회장 “21기 출범을 앞두고”

    <지난달 29일 윤석열 대통령이 최점균(오른쪽) 신임 샌프란시스코 평통회장에게 임명장을 전달한 후 악수를 하고 있다.> 사랑하는 샌프란시스코 한인동포, 민주...
    file
    Read More
  18. 미 10대 소년, '파퀴칩스' 원칩챌린지 도전 후 사망

    미국에서 10대 소년이 '원칩 챌린지'에 도전 후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정확한 사인은 아직 드러나지 않았으나, 유족들은 이 챌린지 때문이라고 주장...
    file
    Read More
  19. 공화당 유권자 52%, 트럼프 대선 후보 지지

    내년 미국 대통령 선거의 공화당 후보를 선출하기 위한 당내 경선 시작이 4개월 정도 남았다. 아직까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파죽지세로 선두를 이어가고 ...
    file
    Read More
  20. MS '워드패드', 효용도 낮아져 28년만에 사라진다

    마이크로소프트(MS)의 윈도 운영체제에 기본으로 포함돼 있던 워드프로세서 '워드패드'가 28년 만에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됐다. 5일 언론들에 따르면 MS...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31 Next
/ 731

맛슐랭

칼럼

제이 예 UC데이비스 심장전문의, 아동 백신접종

  <제이 예 박사, UC데이비스 대학 병원 소아 ...

킴벌리 장 박사-예방격리와 확진격리 차이

전염성이 강한 오미크론(Omicron) 변이로 인해 코로나...

(컬럼)김모아 교사 "학교, 학생들 배우고 발...

  학교는 우리 학생들이 배우고 발전하는 최고의 장소...

페이퍼 플리즈 샵 공동설립자 “백신 접종 받...

“저희와 같은 소상공인을 돕도록 백신을 접종 받으세요...

에리카 판 박사 '백신으로 우리 아이들 지키자'

에리카 판 박사(캘리포니아주 면역학자)의 온 더 레코...